KT는 무슨 속셈으로 900MHz 를 선택했을까?

800MHz 는 간섭이 좀 있나?

그래서 우선권 있던 KT가 900MHz 를 선택한 것일까?

어쨌든 LGT와 더불어 새로운 강자로 등극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된 것 같다. 앞으로 통신 시장이 어떻게 변할지는 알 수 없는 거라서 이게 득이 될지... 독이 될지는 모르겠지만 말이다.

SKT가 저주파대역으로 초반에는 강점이 있었지만 점점 경쟁이 격해지면서 별로... 통화감으로 우위에 있다는 느낌을 받지 못했기에... (사실은 비싸서 가입을 못했다는... 핸드폰 무료 행사도 별 없고 해서.. 계속 KT 쓰고, LGT 쓰게 되네... 처음엔 017이었는데, 신세기통신 사용했었는데...)




KT, 900㎒ 대역 주파수 할당 사업자로 확정 
 주파수 할당대금 내면 내년 7월 1일부터 900㎒ 할당받아

 방송통신위원회는 29일 800/900㎒ 주파수 대역 중 KT가 900㎒ 대역, LG텔레콤이 800㎒ 대역의 할당대상사업자로 확정됐다고 발표했다.

지난 26일 위원회 의결에서 KT와 LG텔레콤이 800/900㎒ 대역 할당대상법인으로 SK텔레콤이 2.1㎓ 대역 할당대상법인으로 선정됐으며 심사결과에서 고득점을 얻은 KT가 800㎒ 또는 900㎒ 대역 중 할당을 받고자 하는 주파수대역을 선택하는 우선권을 받았다.

이에 900㎒ 대역을 선택하겠다고 KT가 28일 공식 통보해 왔고 800/900㎒대역별 최종 할당대상사업자가 확정됐다.

앞으로 800/900㎒ 주파수는 2011년 6월까지 해당 사업자가 할당대가를 납부하면 2011년 7월 1일자로 주파수를 할당받는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