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신 길자'에 해당되는 글 1

  1. 2015.10.06 사일런트 머신, 길자- 환상 스토리 | 김창완
 

환상 스토리 사일런트 머신 길자

김창완


산문집을 읽은 적이 있다.

하지만 환상 스토리는 충격적이다.

아저씨의 환상 스토리에 훅 갔다.

손 가는 대로

머리 가는 대로

상상하는 대로 써내려간 이야기는 재미있기가 장난 아니다.


기타로 오도바이 탈 때 이미 알아봤고,

열 두 살은 여 두 살을 살 때 알아봤고,

레코드 판에 크레용으로 그린 그림으로,

그가 서울대 잠사과를 나왔다는 걸로도,

닥터란 영화에서 미친 듯 연기할 때도

그게 연기인지 실재인지 구분가지 않을 때,

책을 읽는 내내

내가 아는 그인지 의심될 정도로 책은 재밌었다.


그냥 쉽게 쓴 솜씨가 아니다.

그림도 직접 그렸는데,

역시 범상한 그림이 아니다.


온 세상의 소리를 먹어버리는 머신을 상상하는 아저씨가 재밌다.

그리고, 고양이 죠죠 등등 아저씨의 머리에 뭐가 들었나 궁금할 얘기들이었다.


좋다. — 부산역 KTX에서 사일런트 머신 길자  읽는 중




인생은 종종 씁쓸하다. 환상은 그 씁쓸함에서 꽃핀다. 환상으로 그 현실을 밀고 나간다!



책소개


김창완 밴드의 리더이자 배우, 방송인으로 활약 중인 김창완. 몇 해 전부터 "판타지 소설을 쓰고 싶다"고 말해온 그가 공들여 쓴 이야기 모음집이다. 작가의 상상력을 극대화한 여섯 편의 환상 스토리에 43컷의 그림을 함께 실었다. 표제작 '사일런트 머신, 길자'는 세상의 온갖 소음에서 벗어나고픈 발명가 이씨의 이야기다.


고양이 죠죠와 그 가족의 삶을 그린 '숲으로 간 죠죠'와 '죠죠 그 이후'는 동화처럼 아름답고도 슬픈, 그러나 마음을 따뜻하게 보듬어주는 이야기다. 소설 속 허구와 현실이 교차하는 'M. C. 에셔(1898∼1971)', 가슴 저릿한 아픔과 상실에 관한 이야기 '유니', 진실과 거짓과 위선의 경계를 묻는 '윤 판사와 소매치기' 등 모두 여섯 편의 이야기가 수록되어 있다.


목차


작가의 말

사일런트 머신, 길자

숲으로 간 죠죠

죠죠 그 이후

M. C. 에셔(1898~1971)

유니

윤 판사와 소매치기


저자 : 김창완  


 최근작 : <별이 빛나는 건 흔들리기 때문이야>,<닥터>,<7080 명동연가 [3CD]> … 총 50종 (모두보기)

 소개 :

서울대학교 잠사학과 졸업. 그룹 ‘산울림’의 리드보컬로 1977년 록 밴드 산울림 1집 〈아니 벌써〉로 데뷔한 뒤 지금까지 가수와 배우, 방송 진행자로 활약하고 있다. 주요 음반으로 산울림 1집~13집을 비롯해 〈개구장이〉, 〈산할아버지〉, 〈운동회〉 등 동요집들이 있다. 2008년 젊은 뮤지션들과 ‘김창완 밴드’를 결성하여 EP 앨범 〈The Happiest〉와 1집 <BUS>를 발표했다. 2011년 현재 SBS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의 진행을 맡고 있다. 


“내가 정말로 쓰고 싶은 글은 판타지 소설”이라고 밝힌 그는, ‘인간 김창완’이 드러나지 않는 글, 상상력을 극대화한 이야기를 한 편씩 써나갔다. 영감이 떠오를 때면 바닥에 엎드려 종이에 이야기를 풀어내며, 그림을 그리기도 한다. “사람에 대해 전지적 입장에서 쓰는, 가르치려는 글은 싫다”고 말하는 그의 책으로는 『사일런트 머신, 길자』, 『이제야 보이네』 등이 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