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서는 표를 작성하고 저장하는 것을 쭉 살펴봤다. 생각보다 편리한 표그리기는 한컴오피스의 기본이 아닐까 생각된다.
필자는 드디어 블루투스 키보드를 구입했다. 구입한 키보드로 작성중인 포스트에는 말이 많아질 것이 분명하다. 왜냐하면 키보드니까~

이젠 그림을 넣어볼 거다. 표, 도형, 그림을 삽입할 수 있는 아이콘을 선택하면 아래에 표, 도형, 그림을 선택할 수 있는데 거기에서 그림을 선택해보자.

카메라롤, 사진스트림이 있다. 곧바로 찍는 건 지원되지 않는 것 같다. 어쨌든 사진을 하나 선택해보자!


사진이 떡하니 들어왔다. 아이폰으로 찍었더니, 사진이 길쭉해서 안되겠다.
그래서 줄여볼까 생각하고 사진을 콕 눌러봤다. 그랬더니... 헐~


대박~ 그림의 테두리에 선택할 수 있는 동그란 포인트가 나타난 것이다. 설마설마 했는데... 이런 기능까지 있을 줄을 상상하지못했다. (그냥 불편함을 감수해야겠지 생각했던 것이다.)
그래서 나타난 포인트를 살짝 움직여봤다.

그랬더니.... 일단은 사진의 크기가 전체적으로 조절이 되었다. 와우~ PC버전 같다는 생각이 막 든다. 다 되니까... 생각하는 기능이...

그림을 눌렀을 때 메뉴가 나왔는데, 그게 다가 아닌 것 같아서, 그래서 사진을 다시 콕 찍고 나서 나타난 메뉴에서 옆을 향해있는 삼각형을 눌러보았더니... 아래와 같이 또 메뉴가 나왔다.
회전, 자르기....

회전도 된다는 얘기... ㅎㅎㅎ 좋다!
하지만 일단 "자르기"를 선택했다. 그랬더니 동그란 포인트가 두꺼운 선으로 바뀌었다. 그래서 그걸 눌러서 움직여봤더니... 사진 크기는 그대로이고, 모양이 점점 정사각형으로 바뀌기 시작했다.
적당한 크기에 맞춰 멈췄더니... 아래와 같이 된 것이었다.

후얼~ 대박이다....
이제 글이 뽀대도 나고, 사진에서 불필요한 부분이 제거된 것이다.

그림을 삽입한 뒤에 글을 계속해서 적으려고 하니, 개체속성이 글자로 되어있지 않은 것 같았다. 그래서 엔터(다음문장)를 몇번 치고서야 사진 아래에 글을 적을 수 있었다.
어딘가 설정하거나, 개체속성을 바꾸는 기능도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하지만 여기까지 보도록 하고...

이제 한컴오피스 IOS 앱 사용기를 마쳐볼까 한다. 적은 용량에 많은 기능들을 담아내느라 애쓴 것이 보인다.
왜냐하면 모바일기기의 특성상 용량에 민감한데, 한컴오피스 PC 버전은 엄청난 기능을 자랑하지만 용량도 적지않기기 때문이다.
거기서 과감하게 다양한 기능들을 재끼고, 엄선하고, 선별된 필수 기능들만 담아내어 한컴이라는 이름에 걸맞는 완성도 높은 앱을 출시한 것이다.
발빠르게 업데이트도 되고(현재는 1.7버전) 앞으로도 더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지속적인 업데이트가 이뤄질 것이라는 믿음을 갖게 된다.

한국 오피스의 자존심, 전세계를 상대로 싸울만한 실력을 갖춘 소프트웨어 업계의 형님같은 한컴의 노력에 박수를 보내고 싶고, 승승장구 하기를 빌어마지 않는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아래 캡쳐 화면은 한컴오피스를 아이폰에서 시작하는 화면이다. 내 근무 환경이 보안으로 인해 너무 퍽퍽하다는 푸념과 함께... 근무시간에 인터넷 할 수 있는 분들은 행복한 줄 알아야 한다는...



그럼 다른 캡쳐 화면 하나더...
한컴 오피스 아래아 한글의 최대 장점 중 하나는 표그리기 가 아닐까 생각한다!!!

워드로는 표현할 수없는... 컨트롤 할 수 없는... 편리함이 숨어있기에...



손쉽게 진행을 해본다!

이렇게 간편하게 표를 꾸밀 서 있었다는... 누가 아이폰으로 이따위 짓을 하겠는가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난 하고 있고, 편리하게, 유용하게 잘 쓴다는...



이게 불편할 거란 생각이 언뜻 들지만 아이폰으로 이정도면 대단히 편리한 거라 해도 절대 과언이 아니다!

물론 손가락 두꺼운 나는 타이핑에 좀 어려움이 있기도 하지만... 이렇게 기분 좋게 한글 편집을 하고 있는 거다!

한컴 오피스 IOS 앱이 후지면 못할 일이다!!! 이렇게 발빠르게 완성도 높은 앱을 출시할 줄 몰랐다.

한국 IT 의 자존심을 당당히 세워주는 앱이다! 이 앱을 써보고 리뷰를 적을 수 있다는 것이 영광스러울 따름이다!
(요즘 대한민국의 국위 선양하는 일이 많이 생기는 것 같다. 피에타 황금사자상을 받은 것 하며...)

이젠 써보라~ 한번... 훅 빠져들 거라는...
세상은 발빠르게 바뀌고 있는 거닷~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한컴오피스 2010 이스터 에그 발견하셨나요?

아직 안하셨다면 http://www.hancom.co.kr/ 에 가보세요!
이제 한달밖에 안남았다고 합니다.


"이상"은 교과서에서도 봐서 알지만 그의 시나 산문을 보면 정말 천재라는 걸 알 수 있죠!
일찍 요절한 천재 시인... "이상"
 그 예술정신을 기억할 수 있는 문화공간을 만드는데에 한컴이 팔벗고 나섰다는 거 아닙니까...

사실... 저도 아직 참여 못했는데, 글올리고 한번 해볼라구요! (금방 했다는...)

Shall we click ? (ㅋㅋㅋ)  http://www.hancom.co.kr/


구글에서는 무료 오피스(구글 오피스 http://www.writely.com)를 제공하고 있다. 하지만 사용자는 얼마나 되는지 알지 못하겠다. 왜냐하면 호환성과 인터넷에 접속되어 있어야만 사용할 수 있는 등의 제약이 있기 때문이고, 기존 MS오피스와의 호환성 문제도 완벽하게 해결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특히 정품 사용률이 저조한 우리나라에서는 특히나 더 그렇다. 나는 차라리 한컴 오피스 2010을 사용하는 것이 낫다고 생각했기에, 오픈오피스(http://www.openoffice.org) 사용은 한번 시험적으로는 써볼 수 있었지만 큰 메리트를 느끼지 못하고... 아쉽게도 버렸던 것이다. MS 오피스의 기능은 좋기는 하지만 가격이 비싸기 때문에 좀 꺼려진다.

MS에서 가리늦게 무료 웹오피스를 선보인다고 해도 별... 감흥이 없다. 이미 무료는 일반화되어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MS에서도 별로 기대는 하지 않고 있는 것 같다. 만들기는 제대로 만들었나 모르겠지만, 별 대세에는 지장 없을 걸로 생각하고 있는 것 같다.

구글에서 MS에게 타격을 주기 위해서 먼저 오픈한 무료 웹 오피스도 MS의 오피스 점유율에 별 영향을 주지 못했기 때문일테지만, 앞으로는 어떻게 될지 모르는 거다. 특히 인터넷 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환경이 인터넷으로 뭐든지 되는 세상이 오게 된다면 MS에서 오피스 팔아서 남겨먹는 파이가 좀 작아지지 않을까?

MS에서는 쓰지도 않을 기능을 만들어내느라 개발비만 많아지고, 무료나 유료나 비슷한 기능이 구현만 된다면... MS는 그제서야 "아~ 이러다가 망하는구나..." 할꺼야~

ㅋㅋㅋ 잘나가는 MS가 살짝 밉다. 왜냐하면 1등만 있고, 2등, 3등은 없기 때문이다. 일종의 독점이다. 2등이 좀 실력이 올랐으면 좋겠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