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Archive»

« 2021/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09-26 13:35

 

'주식窓'에 해당되는 글 64

  1. 2021.09.08 명신산업 패러데이퓨처 전기차 연간 25만대 2023년부터 위탁생산 계약 최종 합의가격 등 조율 일부 국내 판권 대규모 생산 완성차 경쟁력 발판렌터카·리스 인수 독자 판매 준비
  2. 2021.09.02 솔트룩스 상반기 매출 87.5억원 191% 증가…사상 최대 실적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범정부 민원상담 챗봇 인공지능 AI국민비서 딥시그널 AICE AI 서비스 한미 동시 출시
  3. 2021.08.25 개미들 수익률 낮은 이유… 급등주 사고, 오르면 바로 팔고, 손절 미뤄 주식을 사서 10일간 보유한 경우 이익 났을 때 11% 매도 손실 났을 때 5% 매도 남일아님
  4. 2021.08.11 크래프톤의 굴욕, 상장 첫날 공모가 ↓…‘공모주 불패’ 신화 마침표 일찌감치 예고된 추락, 자업자득 거품 흥행참패 밝지 않은 전망…신작 흥행이 관건 카카오뱅크 SK아이이테크놀로지 비교
  5. 2021.07.23 솔트룩스 304100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메타버스·신약개발·케이팝 등 AI 사업 확대 추진 글로벌 시장 진출 계획 메타휴먼 2년 전 상용화 서울시, 광주시, LG유플러스 제공
  6. 2021.07.20 비에이치아이(083650)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가 상승세 Amec Foster Wheeler사 기술제휴 발전소용 보일러(PC, Oil&Gas, CFB) 및 HRSG 설계능력 보유 발전기자재 주기기업체
  7. 2021.07.13 1세대 온라인 쇼핑몰 ‘인터파크’ 매물로 나와 코로나로 주력 시장 불황 매각 결정 최대주주 지분가치 1300억 안팎 추산
  8. 2021.07.05 [비에이치아이] 'LNG 발전설비' BHI, 美·日 꺾고 세계 1위 성장기업 비결 세계 3대업체 원천기술 인수 1분기 세계 수주물량 40% 점유 탈원전 악재 딛고 변신 성공 차세대 HRSG 사업자로 선정
  9. 2021.07.05 키네마스터, 美-英 헤지펀드 지분 매입 매각 재추진 기대감 '상승세' 글로벌 헤지펀드 Marshall Wace, Athos Capital, Fox Capital 각각 36억5800만원 규모 키네마스터 자사주 16만2505주 매입
  10. 2021.07.02 [바이오니아] 코로나 진단키트 판매로 외형 급성장 수출용 허가 획득으로 대량공급 본격화 주식 급등 ‘델타 변이’ 확산세에 진단키트주가 꿈틀
 
반응형
반응형

이전부터 입질이 있었던 주식이다.

테슬라에 핫스탬핑 공법으로 만든 자동차 차체 부품을 남품한다고 소문이 이미 났다.

만일 단순히 부품 회사에서 벗어나, 그레이드를 업해서 도약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겠나 싶지만, 이게 그리 녹록하지는 않을 거란 생각도 해보게 된다.

 

Business Summary [2021/06/25]

자동차 차체 경량화 기술력 확보

동사는 자동차의 차체중 일부를 핫스탬핑 공법으로 경량화시켜 만든 제품을 자동차 차체 부품업체에 납품하는 것을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음. 동사의 주요 연결 종속법인인 심원미국은 전기차를 생산하는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의 1차 납품업체임. 해외 매출처의 경우, 동사의 종속법인인 심원테크가 직접적인 부품납품 Code를 갖고 있는 관계로 심원테크에서 판매조직을 운영하고 있음.

 

2021년 3월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32.3% 증가, 영업이익은 68.3% 증가, 당기순이익 54.7% 증가. 동사는 핫스탬핑용 차체 부품 분야에서 오랜 업력과 연구개발 특허 등을 바탕으로 국내에 확고한 진입장벽을 구축하였음. 국내 특정 자동차 업체에 대한 매출 의존도를 낮추기 위하여 해외 완성차 Maker에 대한 꾸준한 영업시도를 통해 글로벌 전기자동차 업체 등에 수주를 확정짓거나 제품을 납품중.

 

 

 

 

 

https://m.etnews.com/20210906000168 

 

명신, 패러데이퓨처 전기차 연간 25만대 만든다

명신이 최근 미국 패러데이퓨처(FF)와 전기차 위탁생산에 최종 합의하고 오는 2023년부터 연간 25만대를 생산한다. 명신은 FF의 일부 생산 물량에 대한 국내 판권까지 확보했다. 명신은 이보다 앞

www.etnews.com

명신, 패러데이퓨처 전기차 연간 25만대 만든다

발행일 : 2021.09.06 15:02

 

2023년부터 위탁생산 계약 최종 합의

가격 등 조율…일부 물량 국내 판권도

대규모 생산 바탕 완성차 경쟁력 발판

렌터카·리스업체 인수…독자 판매 준비

 

명신이 최근 미국 패러데이퓨처(FF)와 전기차 위탁생산에 최종 합의하고 오는 2023년부터 연간 25만대를 생산한다. 명신은 FF의 일부 생산 물량에 대한 국내 판권까지 확보했다. 명신은 이보다 앞서 한국지엠의 군산 자동차 공장을 인수했다. 지금까지 대기업 주도의 완성차 시장에서 중소기업이 완성차 제조부터 판매까지 맡게 된 국내 첫 사례다.

 

명신은 최근 미국에 본사를 둔 FF와 전기차(모델명 FF91) 위탁생산 계약에 최종 합의했다. 생산 물량, 생산 시기 등 큰 틀의 합의는 마치고 가격 협상 등 막판 조율에 들어갔다.

 

 

<고급 전기차 시장을 타깃으로 한 패러데이 퓨처 전기차 FF91.>

 

지난해 3분기 FF와 위탁생산에 관한 양해각서(MOU) 교환 1년 만의 성과다. 이번 계약으로 명신은 2023년부터 연간 최대 25만대 전기차를 생산한다. 생산분의 일부 물량은 명신이 판권을 갖고 완성차 사업을 할 수 있게 됐다. 판권을 갖는 물량은 생산량 등에 따라 최대 10%인 것으로 알려졌다. 명신은 완성차 독자 사업을 위해 최근 렌터카·차량 리스 업체 인수 작업을 하고 있으며, 온라인 판매를 위한 독자 사이트 구축을 위한 준비에 들어갔다. 또 자체 영업망도 갖출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명신 고위 관계자는 6일 “최근 미국을 방문해서 FF와 큰 틀의 협의는 마쳤지만 자세한 사항은 공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번 계약으로 그동안 답보 상태를 보이던 명신의 전기차 사업은 탄력을 받게 됐다. 명신은 2019년 한국지엠 공장을 인수했지만 수년째 대량 생산 일감이 없었다. 이 해에 중국 바이텅과 2021년부터 연간 5만대 수준의 위탁계약을 맺었지만 바이텅이 자금난을 견디지 못하고 파산하면서 두 회사 간 거래는 무산됐다.

 

 

명신은 FF와의 계약을 계기로 완성 전기차 전문업체로 도약할 수 있게 됐다. 아직 위탁생산에 불과하지만 대규모 생산 기술을 바탕으로 향후 독자 기술의 완성 전기차 경쟁력도 갖출 수 있기 때문이다.

 

FF는 중국 사업가 자웨팅이 지난 2014년에 설립한 전기차 회사다. 최근 포드·제너럴모터스(GM) 출신 제조 전문가를 영입했으며, 1년 안애 생산을 시작한다는 계획을 밝힌 상황이다. 설립 초기에 중국발 대규모 투자를 유치하며 큰 기대를 받았다. 그러나 누적 투자액 20억달러(약 2조3000억원)를 받고도 한때 전기차 생산 계획이 무산되면서 위기를 겪기도 했다. 이후 올해 7월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와의 합병을 통해 미국 나스닥 시장에 우회 상장하며 추가 자금 조달에 성공했다. FF는 약 10억달러(1조1500억원)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FF는 지난달 FF91이 미국 동-서를 잇는 고속국도 제66호선을 통과하고, 3653㎞ 장거리 도로 주행 테스트를 완료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반응형
LIST

'주식窓'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신산업 패러데이퓨처 전기차 연간 25만대 2023년부터 위탁생산 계약 최종 합의가격 등 조율 일부 국내 판권 대규모 생산 완성차 경쟁력 발판렌터카·리스 인수 독자 판매 준비  (0) 2021.09.08
솔트룩스 상반기 매출 87.5억원 191% 증가…사상 최대 실적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범정부 민원상담 챗봇 인공지능 AI국민비서 딥시그널 AICE AI 서비스 한미 동시 출시  (0) 2021.09.02
개미들 수익률 낮은 이유… 급등주 사고, 오르면 바로 팔고, 손절 미뤄 주식을 사서 10일간 보유한 경우 이익 났을 때 11% 매도 손실 났을 때 5% 매도 남일아님  (0) 2021.08.25
크래프톤의 굴욕, 상장 첫날 공모가 ↓…‘공모주 불패’ 신화 마침표 일찌감치 예고된 추락, 자업자득 거품 흥행참패 밝지 않은 전망…신작 흥행이 관건 카카오뱅크 SK아이이테크놀로지 비교  (0) 2021.08.11
솔트룩스 304100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메타버스·신약개발·케이팝 등 AI 사업 확대 추진 글로벌 시장 진출 계획 메타휴먼 2년 전 상용화 서울시, 광주시, LG유플러스 제공  (0) 2021.07.23
비에이치아이(083650)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가 상승세 Amec Foster Wheeler사 기술제휴 발전소용 보일러(PC, Oil&Gas, CFB) 및 HRSG 설계능력 보유 발전기자재 주기기업체  (0) 2021.07.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정부사업을 하고, 관련된 기술로 기업에서도 활용되고 있는 알짜배기 솔루션을 가진 기업이다.

 

  • 금융권 프로젝트 : 한국투자증권 NH농협은행
  • 글로벌 사업 프로젝트 : 삼성전자 북미법인 국내 대기업 프로젝트 : 현대자동차 KT 한국전력공사
  • 정부 사업 프로젝트 : 국토교통부

 

그외에도 원자력안전규제 지식관리시스템 구축(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 구축(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지식그래프 기반 상품 지식플랫폼 구축(KB국민은행) 등을 수주했다.

또 헌법재판소가 발주한 지능형 전자재판서비스 기반 구축 사업도 수주한 상태라고 하니, AI관련된 사업 전반적으로 넓게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봐야하겠다.

 

 

아래의 지표는 참고하시라고 첨부했는데, 특히 개인보유수량이 꾸준히 늘어나는 게 보이고, 외국인보유수량, 기관보유수량을 참고로 파악하는 것이 좋을 거라 생각된다.

60일선과 120일선 기준으로 5일선 10일선이 반전되고 있고 20일선이 크로스되고 있는 타이밍인 것 같다.

낚시 바늘 모양으로 2개가 걸려있는 모양이다. 월척 한번 낚아보는 건가?

 

 

 

Business Summary

 

[2021/06/28]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동사는 1981년 8월에 설립되었으며, B2B 및 B2G 인공지능·빅데이터 솔루션을 프로젝트 수주하여 구축 혹은 클라우드 기반으로 서비스 하는 사업을 영위. 동사의 주요 제품으로는 인공지능 플랫폼인 AI Suite와 지능형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인 Big Data Suite가 있으며, 각각 2020년 전체 매출액의 32.3%, 23%를 차지. 아웃바운드 컨택센터 자동화, 지능형 채용/HR 심사 등의 신규 사업 확장 중.

2021년 3월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216.7% 증가, 영업손실은 2.2% 감소, 당기순손실은 2% 증가.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시장 성장에 따라 특히 AI Suite가 호실적 기록, 매출액과 영업이익 증가함. 반면, 전년동기 대비 기타손실의 증가와 금융수익 감소로 순이익은 감소함. 2021년부터 정부 및 공공시스템의 공공 클라우드 전환 계획에 따라 동사 AI 클라우드 수혜가 기대됨.

 

 

https://m.etnews.com/amp/20210824000158 

 

솔트룩스, 상반기 매출 87.5억원으로 191% 증가…사상 최대 실적

솔트룩스(대표 이경일)가 상반기 매출 87억4900만원을 올리면서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191% 증가한 수치로 영업이익은 19%가 개선됐다. 솔트룩스는 범정부 민원상담 챗봇 인공

www.etnews.com

 

솔트룩스, 상반기 매출 87.5억원으로 191% 증가…사상 최대 실적

2021-08-24

 

솔트룩스 로고

 

솔트룩스(대표 이경일)가 상반기 매출 87억4900만원을 올리면서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191% 증가한 수치로 영업이익은 19%가 개선됐다.

 

솔트룩스는 범정부 민원상담 챗봇 '인공지능(AI) 국민비서'를 비롯해 △한국투자증권 △NH농협은행 △삼성전자 북미법인 △현대자동차 △KT △한국전력공사 △국토교통부 등의 AI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약 236억원 규모의 정부 주관 디지털 뉴딜 사업을 확보했다. △원자력안전규제 지식관리시스템 구축(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 구축(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지식그래프 기반 상품 지식플랫폼 구축(KB국민은행) 등을 수주했으며 헌법재판소가 발주한 지능형 전자재판서비스 기반 구축 사업도 따냈다.

 

이 같은 성과에 힘입어 하반기에는 AI 기반 신사업을 추진하고 기업고객간거래(B2C) 혁신 서비스를 출시, 글로벌 시장도 공략할 계획이다. 이달 초 신설한 'BTS사업본부'는 사업 기획과 고객 확보·지원 등 신사업 전반을 담당하며 하반기 '딥시그널'과 'AICE' 등 AI 서비스를 한국과 미국에 동시 출시할 예정이다.

 

솔트룩스 관계자는 “최근 5년간 매년 20% 이상 성장해 왔으며 상장 시 제시했던 올해 성장 목표를 달성할 것이 확실시되고 있다”면서 “지금까지 준비해 온 다양한 사업 성과를 가시화하고 코스닥 상장한 AI 기업 최초로 ESG 경영보고서를 발간, 지속가능경영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반응형
LIST

'주식窓'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신산업 패러데이퓨처 전기차 연간 25만대 2023년부터 위탁생산 계약 최종 합의가격 등 조율 일부 국내 판권 대규모 생산 완성차 경쟁력 발판렌터카·리스 인수 독자 판매 준비  (0) 2021.09.08
솔트룩스 상반기 매출 87.5억원 191% 증가…사상 최대 실적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범정부 민원상담 챗봇 인공지능 AI국민비서 딥시그널 AICE AI 서비스 한미 동시 출시  (0) 2021.09.02
개미들 수익률 낮은 이유… 급등주 사고, 오르면 바로 팔고, 손절 미뤄 주식을 사서 10일간 보유한 경우 이익 났을 때 11% 매도 손실 났을 때 5% 매도 남일아님  (0) 2021.08.25
크래프톤의 굴욕, 상장 첫날 공모가 ↓…‘공모주 불패’ 신화 마침표 일찌감치 예고된 추락, 자업자득 거품 흥행참패 밝지 않은 전망…신작 흥행이 관건 카카오뱅크 SK아이이테크놀로지 비교  (0) 2021.08.11
솔트룩스 304100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메타버스·신약개발·케이팝 등 AI 사업 확대 추진 글로벌 시장 진출 계획 메타휴먼 2년 전 상용화 서울시, 광주시, LG유플러스 제공  (0) 2021.07.23
비에이치아이(083650)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가 상승세 Amec Foster Wheeler사 기술제휴 발전소용 보일러(PC, Oil&Gas, CFB) 및 HRSG 설계능력 보유 발전기자재 주기기업체  (0) 2021.07.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이것만 제대로 이해해도 수익률을 높일 수 있다는 말이겠다.

왜 그럴까? 생각과 다른 걸 느끼면서도, 수익내는 법에는 미숙하다는 기분이다.

과연 어떻게 실행할 수 있을지, 한번 용기를 내보고 싶다.

훅 다 털어버리거나, 손절 후 다시 기회를 노려봐야 하는 것인가?

 

주식을 사서 10일간 보유한 경우 이익이 났을 때는 11%가 팔았지만, 손실이 났을 때는 5%만 매도했다.

 

 

https://www.chosun.com/economy/stock-finance/2021/08/25/53DDIVEZHFFEJKC3TRI4XUPOIM/

 

개미들 수익률 낮은 이유… 급등주 사고, 오르면 바로 팔고, 손절은 미뤄

개미들 수익률 낮은 이유 급등주 사고, 오르면 바로 팔고, 손절은 미뤄 자본시장硏, 20만명 거래 분석

www.chosun.com

개미들 수익률 낮은 이유… 급등주 사고, 오르면 바로 팔고, 손절은 미뤄

홍준기 기자

입력 2021.08.25 03:00

개인 투자자들의 주식 투자 수익률이 낮은 것은 이미 주가가 급등한 주식을 뒤늦게 사들이고, 주가가 오르면 서둘러 팔아버리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또 주가가 떨어졌을 경우 손해를 감수하고 팔아야 하는데, 그러지 못하고 매도 시점을 뒤로 미루다 손실을 키우는 경향도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김준석 자본시장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작성한 ‘주식시장 개인투자자의 행태적 편의’ 보고서에 따르면, 개인 투자자는 주가가 급등한 주식을 매수하는 경우가 많았다. 개인들이 산 주식의 주가 등락률을 분석한 결과, 개인들이 사기 전 40일(거래일 기준) 동안 상승률은 25.8%였지만, 매수일 이후 40일간 상승률은 11.6%로 낮아졌다. 이 보고서는 작년 3월부터 10월 사이 개인 투자자 20만명의 상장 주식 거래 내역을 분석해 작성한 것이다.

 

 

또 개인들은 주가가 오르면 조금만 수익이 나도 팔아버리지만, 반대로 주가가 하락하면 팔지 않고 보유하는 성향을 보였다. 주식을 산 다음 날 매수 가격보다 주가가 올랐을 경우 41%가 주식을 팔았다. 반면 주가가 매수 가격보다 떨어져 손실을 볼 때는 22%만 주식을 팔았다. 주식을 사서 10일간 보유한 경우 이익이 났을 때는 11%가 팔았지만, 손실이 났을 때는 5%만 매도했다. 김 선임연구위원은 “상승장에서 수익을 더 볼 가능성을 줄이고, 반대로 하락장에서 손실을 누적하는 개인 투자자의 이러한 매도 행태는 비효율적이라고 평가할 수 있다”고 했다.

 

이처럼 비효율적인 개인들의 매매 행태를 고려하면, 작년 2월부터 올해 7월까지 개인들의 누적 순매수 금액이 130조원에 달할 정도로 직접투자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을 긍정적으로만 평가하기는 어렵다고 보고서는 지적했다. 김 위원은 “개인 투자자의 주식투자에 대한 이해도와 직접투자 능력에 대한 냉정한 평가가 필요하다”며 “이를 갖추지 못했다고 판단한다면 간접적인 투자 수단을 고려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했다.

반응형
LIST

'주식窓'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신산업 패러데이퓨처 전기차 연간 25만대 2023년부터 위탁생산 계약 최종 합의가격 등 조율 일부 국내 판권 대규모 생산 완성차 경쟁력 발판렌터카·리스 인수 독자 판매 준비  (0) 2021.09.08
솔트룩스 상반기 매출 87.5억원 191% 증가…사상 최대 실적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범정부 민원상담 챗봇 인공지능 AI국민비서 딥시그널 AICE AI 서비스 한미 동시 출시  (0) 2021.09.02
개미들 수익률 낮은 이유… 급등주 사고, 오르면 바로 팔고, 손절 미뤄 주식을 사서 10일간 보유한 경우 이익 났을 때 11% 매도 손실 났을 때 5% 매도 남일아님  (0) 2021.08.25
크래프톤의 굴욕, 상장 첫날 공모가 ↓…‘공모주 불패’ 신화 마침표 일찌감치 예고된 추락, 자업자득 거품 흥행참패 밝지 않은 전망…신작 흥행이 관건 카카오뱅크 SK아이이테크놀로지 비교  (0) 2021.08.11
솔트룩스 304100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메타버스·신약개발·케이팝 등 AI 사업 확대 추진 글로벌 시장 진출 계획 메타휴먼 2년 전 상용화 서울시, 광주시, LG유플러스 제공  (0) 2021.07.23
비에이치아이(083650)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가 상승세 Amec Foster Wheeler사 기술제휴 발전소용 보일러(PC, Oil&Gas, CFB) 및 HRSG 설계능력 보유 발전기자재 주기기업체  (0) 2021.07.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공모주에 대한 거품이나 투기 심리가 있다.

그런데, 이건 거꾸로 갔으니, 투자자, 투기꾼들은 난리도 아니었을 것 같다.

안타깝게도 아직 실재적인 실적이나 미래가 보이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것이 아닐까 싶다.

미래에 대한 청사진이 기대를 넘어서야 주식은 폭등을 할 것이고, 그렇지 않으면 소소, 횡보를 하거나, 폭락을 피할 수 없을 것 같다.

 

https://www.asiatoday.co.kr/view.php?key=20210810010006011 

 

크래프톤의 굴욕, 상장 첫날 공모가 ↓…‘공모주 불패’ 신화 마침표

크래프톤이 기업공개(IPO) 대어 중에서 처음으로 상장 첫 날 공모가를 밑도는 굴욕을 겪었다. 고평가 논란, 청약 흥행 실패에 이어 ‘3연속 충격’에 휩싸이며 지난해 SK바이오팜에서 시작된 ‘공

www.asiatoday.co.kr

크래프톤의 굴욕, 상장 첫날 공모가 ↓…‘공모주 불패’ 신화 마침표

2021/08/10 17:02

크래프톤, 나홀로 상장 첫날 공모가↓
고평가 논란·유통주식 물량 등 발목
주가 상승, 신작·사업 다각화 필요

 

 

크래프톤이 기업공개(IPO) 대어 중에서 처음으로 상장 첫 날 공모가를 밑도는 굴욕을 겪었다. 고평가 논란, 청약 흥행 실패에 이어 ‘3연속 충격’에 휩싸이며 지난해 SK바이오팜에서 시작된 ‘공모주 불패’ 신화에 마침표를 찍었다.


1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크래프톤의 주가는 첫 상장일인 이날 45만40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공모가 49만8000원 대비 8.8% 하락한 수준이다. 시초가 역시 공모가보다 11%가량 낮은 44만8500원에 결정됐다. 시초가 역시 공모가를 밑돌면서 공모주 투자자는 평가손실을 입었다.

◇“일찌감치 예고된 추락, 자업자득”

크래프톤은 기업가치 평가 과정부터 거품이란 비판을 받았다. 공모가를 조정하는 등 보완에 나섰지만 시장의 반응은 냉랭했다. 상장 이후에도 유통 물량이 많고 여전히 고평가돼 있기 때문에 주가 변동성이 높을 것이란 의견이 나온다. 일각에선 지식재산(IP)의 확장성과 신작 흥행 가능성 등을 높이 사기도 했다.

일반 청약 흥행에서 참패한 만큼 주가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크래프톤은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에서 최종 경쟁률 7.79대1, 청약증거금 5조358억원이라는 초라한 성적표를 받았다. 올해 IPO시장 대어마다 수십조 원이 몰린 것과 비교된다.

크래프톤은 특히 증권신고서 제출 당시 비교 기업으로 월트디즈니, 워너뮤직 등 글로벌 콘텐츠 기업을 제시했다. 금융당국은 크래프톤에 증권신고서 정정을 요구했고 크래프톤은 희망 공모가 밴드를 10%가량 낮췄지만 흥행에 성공하지 못했다 .


◇“밝지 않은 전망…신작 흥행이 관건”

크래프톤의 유통 주식 비율은 39.05%로 카카오뱅크(22.6%), SK아이이테크놀로지(15.04%), SK바이오사이언스(1.63%) 등과 비교해 매우 높다. 국내외 기관투자자가 이달 15일에서 6개월간 팔지 않겠다는 의무보유확약을 걸지 않은 미확약 물량은 55%에 달한다. 대어급 공모주 중에서 최고 수준이다.

가장 큰 변수는 신작의 흥행 여부다. 크래프톤은 올 하반기 신작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를 선보인다. 다만 신작이 흥행해도 게임업 단일사업에 의존하고 있어 상승 탄력을 받기 어렵다는 의견도 나온다.

크래프톤의 경우 플랫폼 매출의 80% 이상이 모바일에서 발생한다는 점도 주가 상승의 발목을 잡을 것으로 보인다. 게임주의 경우 사업 포트폴리오를 모바일 게임 중심에서 미디어·엔터 관련된 플랫폼 및 콘텐츠 분야로 다각화하고 있다. 모바일 게임 중심의 국내 게임산업이 성숙단계에 접어들었기 때문이다.


김현용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넥슨의 ‘필름 & TV’ 조직 신설과 엔씨소프트의 케이팝 플랫폼 ‘유니버스’ 론칭 사례와 같이 가시적인 성과가 나오기 전까지는 게임주 재평가(리레이팅)가 쉽지 않은 게 현재의 시장 환경”이라고 분석했다.

일부 증권사들은 성장성을 높이 평가하기도 했다. KTB투자증권은 크래프톤의 적정주가를 58만원으로 제시했다. 메리츠증권은 72만원으로 봤다. 글로벌 메가 히트작으로써 ‘배틀그라운드’ IP의 가치를 높게 봤다.

김진구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신작의 성과가 기대치를 웃돌 가능성과 IP 확장성, 공모자금 기반 투자 확대 등 우호 여건을 최대로 반영한 결과치”라고 설명했다.

반응형
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솔트룩스 304100

업종 PER 54.57 PER 285.69 PBR 2.91 배당수익률

 

개인은 상당 매도 후 다시 매수를 하고 있고,

기관도 매수를 하고 있고,

외인들도 상당수 매수했다가 수익을 충분히 보고 팔아치웠다.

 

기관을 생각한다면 당분간 보유를 좀 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쉽게 떨어지지 않을 것으로 보이는데,

너무 상투인가????

 

 

 

Business Summary [2021/06/28]

인공지능·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동사는 1981년 8월에 설립되었으며, B2B 및 B2G 인공지능·빅데이터 솔루션을 프로젝트 수주하여 구축 혹은 클라우드 기반으로 서비스 하는 사업을 영위. 동사의 주요 제품으로는 인공지능 플랫폼인 AI Suite와 지능형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인 Big Data Suite가 있으며, 각각 2020년 전체 매출액의 32.3%, 23%를 차지. 아웃바운드 컨택센터 자동화, 지능형 채용/HR 심사 등의 신규 사업 확장 중.

 

 

2021년 3월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216.7% 증가, 영업손실은 2.2% 감소, 당기순손실은 2% 증가.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시장 성장에 따라 특히 AI Suite가 호실적 기록, 매출액과 영업이익 증가함. 반면, 전년동기 대비 기타손실의 증가와 금융수익 감소로 순이익은 감소함. 2021년부터 정부 및 공공시스템의 공공 클라우드 전환 계획에 따라 동사 AI 클라우드 수혜가 기대됨.

 

https://www.donga.com/news/It/article/all/20210723/108105859/2 

 

솔트룩스 “메타버스·신약개발·케이팝 등 AI 사업 확대 추진”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솔트룩스(대표 이경일)는 기업가치 1조 원 이상 유니콘 기업으로의 성장을 목표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데 주력하고 있…

www.donga.com

솔트룩스 “메타버스·신약개발·케이팝 등 AI 사업 확대 추진”

입력 | 2021-07-23 10:18:00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솔트룩스(대표 이경일)는 기업가치 1조 원 이상 유니콘 기업으로의 성장을 목표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솔트룩스에 따르면 최근 주목받고 있는 메타버스(확장 가상세계)의 핵심인 인공지능 가상인간 ‘메타휴먼’을 2년 전부터 상용화해 서울시, 광주시, LG유플러스 등에 제공해왔다. 지분 투자를 한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프론티스를 최근 한컴인텔리전스가 인수하면서 향후 솔트룩스와 한컴그룹 간 메타버스 사업 협력을 기대하고 있다.

올해 2월에는 게놈특구사업 사업 참여뿐만 아니라 울산 바이오AI센터 설립 및 전문기업들과의 협업 등을 통해 인공지능 바이오·헬스 분야 사업을 본격화 했다. 특히 지난 4월에는 차세대 게놈분석 전문기업 클리노믹스와 함께 바이오 벤처기업 ‘제로믹스’를 설립, 미래 핵심 수종사업으로 꼽히는 인공지능 및 대규모 데이터 기반 신약개발과 차세대 면역항암제 개발을 위한 플랫폼 개발에 힘을 쏟고 있다. 제로믹스는 1만 명 인간 게놈 데이터를 인공지능을 통해 분석함으로써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차세대 유망기업 발굴과 투자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케이팝(K-POP) 플랫폼 기업 한터글로벌 ▲법률 플랫폼 기업 아미쿠스렉스 ▲자율주행 데이터 전문기업 인피닉 ▲AI 엔진 개발 전문기업 소이넷 ▲AI/디지털 플랫폼 기업 T3Q 등 지금까지 총 11개 기업에 직접투자를 진행했고, 전문 벤처캐피털 ‘솔트룩스벤처스’를 설립해 이를 더욱 가속화할 예정이다. 또한 대규모 인수합병을 통한 전략적 사업 확대도 추진할 예정이다.

 

솔트룩스 관계자는 “기업이나 공공분야 뿐만 아니라 개인 고객 대상의 B2C 비즈니스도 강화해 나가기 위해 인공지능 기반의 신규 사업들을 개발 중이다. 올 하반기 중 선보일 예정이며,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 진출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반응형
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비에이치아이(083650) 업종PER 79.68 PER 34.81 PBR 1.61 배당수익률 

 

자고 일어났더니, 주식이 올랐다. 물론 조금밖에 없어서 아쉽긴 하지만, 이런 흐름은 나쁘지 않아보이고, 대한민국의 전력수급에 이런 문제가 발생된다면 개선해야 옳다.

그렇게 된다면 오히려 전력수급에 청신호가 올 테고, 현재 전기를 사용하지 않아야 좋지만, 일반 시민들이 어떻게 그럴 수 있나? 더워서 살 수가 있어야지.

게다가 전기차며, 에어컨이며, 서큘레이터며 갈수록 전기를 더 많이 사용하는 상황이라 전력수급에 대한 정부의 대책이 대단히 중요할 것이라 볼 수 있다.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전 거래일에 상승세(+0.72%)를 보였던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가 현재 급등(+5.01%)하고 있다.

우진(+19.20%)이 가장 높은 상승률로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 상승을 견인하고 있으며, 비에이치아이(+9.88%), 일진파워(+7.88%) 종목도 동반 상승중이다.
반면, 한양이엔지(-1.74%)는 상대적으로 약세다.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 주요종목 시세]
우진 : 11,300원 (▲1,820, +19.20%)
비에이치아이 : 6,670원 (▲600, +9.88%)
일진파워 : 13,000원 (▲950, +7.88%)
우리기술 : 3,270원 (▲225, +7.39%)
에너토크 : 11,650원 (▲500, +4.48%)
한전기술 : 56,900원 (▲2,300, +4.21%)
보성파워텍 : 5,490원 (▲220, +4.17%)
한전KPS : 44,050원 (▲1,150, +2.68%)
비엠티 : 14,250원 (▼200, -1.38%)
하이록코리아 : 17,450원 (▼300, -1.69%)
한양이엔지 : 16,950원 (▼300, -1.74%)

[원자력발전 관련주 테마 최근 시세 흐름]
2021년 7월 20일 9시 17분 현재 : +5.01%
2021년 7월 19일 : +0.72%
2021년 7월 16일 : -1.12%
2021년 7월 15일 : +3.91%

 

 

 

Business Summary

 

[2021/06/28]

매출 감소와 원가 증가로 적자전환

동사는 1998년 6월 12일 국내외 발전용, 제철용 산업설비를 제작, 판매하는 것을 주 영업목적으로 설립되었으며, 2005년 12월 코스닥시장에 상장함. 동사는 발전용 설비를 전문으로 설계ㆍ생산하는 사업을 영위하며, 주된 고객으로 한전 및 발전사업자, 대형건설사, 포스코를 포함한 제철회사 등이 있음. PC보일러 부문 원천기술보유 기업 인수를 바탕으로 국내 노후 화력발전소 성능개선 및 교체시장에서의 영업력을 강화함.

2021년 3월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12.4% 감소, 영업이익 적자전환, 당기순이익 적자전환. 매출 감소와 원가율 상승으로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 모두 적자전환함. 동사는 Amec Foster Wheeler사와의 기술제휴를 통해 발전소용 보일러(PC, Oil&Gas, CFB) 및 HRSG의 설계능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발전기자재 주기기업체로서의 입지를 확대하고 있음.

 

 

관련정보를 최근에 추가하고 매수를 했다.

그리고 포스팅한 내용을 보면 나름 방향성을 볼 수 있지 않을까?

 

https://dobioi.com/2726

 

[비에이치아이] 'LNG 발전설비' BHI, 美·日 꺾고 세계 1위 성장기업 비결 세계 3대업체 원천기술 인

탈원전이 애매해지는 상황에서 원전관련이거나 LNG발전 관련 기술들이 주목을 받고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물론 문정부의 탈원전 이후 애매한 상황에 LNG발전이 탄소를 줄일 수 있느냐에 대한 의

dobioi.com

 

전망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단순히 던진 문대통령의 말한마디에 나라가 힘들어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랑가 모르겠다.

 

https://dobioi.com/2861

 

멀쩡한 월성1호기 경제성 조작 폐쇄…새 원전 부지 백지화 법 무시 윤석열·최재형 정치 불러들

알아서 긴다는 말이 있다. 누군가 툭 던진 말에 밑엣것들은 모난 돌 정맞을지 모른다 착각하고 알아서 이것저것 맞춘다고 더 강력하게 조치해서 일을 거르치게 되는 건데, 문정부에서 딱 그런

dobioi.com

 

반응형
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잘하면 살아남지만 잘못하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마련이다. 홈플러스가 그 대표적인 예이다. 잘 나갈 때 체질 개선을 했어야 했는데, 그러질 못하니 회생을 못하고 있는 거 아닌가? 사모펀드(?)에 판매된 뒤에도 여전히 손님이 없는 것 같아 안타깝다. 왜냐하면 처음 까르푸였을 때부터 갔던 곳이었는데, 어느 순간 삼성이 들어와서 영국의 테스코 이름도 있었다가 팔고, 결국 삼성도 손들고 팔아버린 상황이니 그렇다.

 

 

인터파크도 이 상황이 호재라고 생각하다니, 놀랍다. 좋다면 더 키워야하는 건데, 도태되는 거라고 생각되는데, 주식은 오르다니...

잘해서 판매되는 상황이 아닌데, 무슨 일인지 알다가도 모를 일이다.

인터파크에서 구매해본지 오래다.

왜냐하면 경쟁이 안되는데다가, 뭔가가 불편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이걸 가치투자를 할 가치가 있는지 궁금할 따름이다.

 

https://www.donga.com/news/Economy/article/all/20210712/107921239/1

 

1세대 온라인 쇼핑몰 ‘인터파크’ 매물로 나와

국내 1세대 온라인 쇼핑몰인 인터파크가 매물로 나왔다. 12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기형 대표이사 등 인터파크 최대주주(특수관계인 포함 28.14%) 측은 NH투자증권을 매각자문사…

www.donga.com

1세대 온라인 쇼핑몰 ‘인터파크’ 매물로 나와

입력 | 2021-07-13 03:00:00

코로나로 주력 시장 불황 매각 결정
최대주주 지분가치 1300억 안팎 추산



국내 1세대 온라인 쇼핑몰인 인터파크가 매물로 나왔다. 12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기형 대표이사 등 인터파크 최대주주(특수관계인 포함 28.14%) 측은 NH투자증권을 매각자문사로 선정하고 인수자 물색에 나섰다.

이번 매각은 대기업과 대형 포털 등이 이커머스 시장을 잠식하는 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주력 분야인 공연, 여행 등의 시장이 극심한 불황에 빠지면서 결정된 것으로 풀이된다. 코스닥 상장사인 인터파크의 시가총액은 이날 종가 기준 4587억 원으로, 최대주주 측 지분가치는 1300억 원 안팎으로 추산된다. 인터파크 관계자는 “매각을 검토 중이며 현재까지 결정된 사항은 없다”고 말했다.

 

 

1997년 데이콤(현 LG유플러스)의 사내 벤처로 출발한 인터파크는 국내 이커머스 산업의 효시이자 벤처 1세대 기업으로 꼽힌다. 2000년대 초반 무료 배송, 최저가 보상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벌이며 승승장구했다. 인터파크는 SK텔레콤의 11번가 등 대기업이 이커머스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든 2008년 사내 벤처였던 G마켓을 4400억 원에 미국 이베이로 넘겼고 이후 주로 공연과 여행, 도서 등 문화 및 관광시장에 특화된 플랫폼으로 운영해 왔다.

반응형
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탈원전이 애매해지는 상황에서 원전관련이거나 LNG발전 관련 기술들이 주목을 받고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물론 문정부의 탈원전 이후 애매한 상황에 LNG발전이 탄소를 줄일 수 있느냐에 대한 의문은 해소되지 않지만, 그래도 나름의 좋은 방법이라 생각되는 것 중에 하나가 아닐까 생각한다.

왜냐하면 원전은 안해야 지지율이 오르고, 화력발전은 석탄을 떼야하며, 미세먼지에 자유로울 수 없지만, 그나마 LNG발전은 그런 부정적인 이미지를 살짝 비켜나있는 듯한 인상을 주기 때문이다.

 

 

원전을 안하겠다면 LNG라도 해야 하고, 화력발전이라도 해야 전기료 상승을 억제할 수 있는 거 아닌가? 에너지 정책이 정치에 휘말려 큰 고초를 당한다는 기분이다.

그렇다면 그나마...  LNG라도 해야 뭘 맞출 수 있는 거 아닌가? 수력을 할텐가, 풍력을 할텐가? 태양열을 할텐가?

한숨밖에 안나온다. TV수신료는 KBS임원들 배만 불려주는 정치적인 조치라는 걸 모르는 국민들이 있겠나? 정권의 나팔수만 되면 돈을 버는데, 누가 정권의 개가 되지 않겠는가?

 

 

 

 

https://www.hankyung.com/economy/article/2021051987891 

 

'LNG 발전설비' BHI, 美·日 꺾고 세계 1위

'LNG 발전설비' BHI, 美·日 꺾고 세계 1위, 성장기업의 비결 세계 3대업체 원천기술 인수해 1분기 세계 수주물량 40% 점유 탈원전 악재 딛고 변신 성공 차세대 HRSG 사업자로 선정

www.hankyung.com

 

HRSG는 LNG를 가스터빈에서 연소시켜 나온 열로 물을 끓여 증기를 만드는 역할을 한다. 가스터빈, 스팀터빈과 함께 LNG발전의 핵심 설비로 꼽힌다. HRSG는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 인체의 촘촘한 혈관처럼 설계된다. 고온의 배기가스가 직경 3.8㎝, 길이 24m짜리 관 5000여 개(전체 길이 120㎞)로 구성된 HRSG 본체를 통과하면 관 속을 흐르는 물이 순식간에 수증기로 변해 강한 힘으로 스팀터빈을 돌리는 구조다. 발전업계 관계자는 “자동차에 연비가 중요하듯 LNG발전소는 열효율이 중요하다”며 “HRSG는 LNG발전 효율을 좌우하는 핵심 변수”라고 설명했다.

 

BHI의 배열회수보일러(HRSG)가 설치된 아랍에미리트(UAE) 에말복합화력발전소.

 

 

BHI는 연매출 2500억원 규모인 국내 최대 HRSG 제작업체다. 세계 42개국에 500기 이상 36GW 규모의 HRSG를 공급해 미국 누터에릭슨, 제너럴일렉트릭(GE), 일본 미쓰비시파워 등에 이어 글로벌 순위 4~5위에 올라 있다.

 

이런 가운데 지난 1분기에만 작년 연간 수주 물량인 1489㎿ 규모를 수주해 세계 1위 시장점유율(37.2%)을 달성하는 이변을 기록했다. 국내 LNG발전소뿐 아니라 아랍에미리트(UAE) 중국 방글라데시 등 LNG발전소의 HRSG 물량을 ‘싹쓸이’하면서다. 세계 1위를 다투던 누터에릭슨과 GE는 각각 2위, 3위로 밀려났다. BHI 관계자는 “외국기업에 제대로 시장 개방이 안 된 중국과 인도시장을 제외하면 수출 가능 시장 전체 물량의 50%가량을 수주한 셈”이라고 말했다.

 

 

Business Summary

 

[2021/06/28]

매출 감소와 원가 증가로 적자전환

동사는 1998년 6월 12일 국내외 발전용, 제철용 산업설비를 제작, 판매하는 것을 주 영업목적으로 설립되었으며, 2005년 12월 코스닥시장에 상장함. 동사는 발전용 설비를 전문으로 설계ㆍ생산하는 사업을 영위하며, 주된 고객으로 한전 및 발전사업자, 대형건설사, 포스코를 포함한 제철회사 등이 있음. PC보일러 부문 원천기술보유 기업 인수를 바탕으로 국내 노후 화력발전소 성능개선 및 교체시장에서의 영업력을 강화함.

2021년 3월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12.4% 감소, 영업이익 적자전환, 당기순이익 적자전환. 매출 감소와 원가율 상승으로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 모두 적자전환함. 동사는 Amec Foster Wheeler사와의 기술제휴를 통해 발전소용 보일러(PC, Oil&Gas, CFB) 및 HRSG의 설계능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발전기자재 주기기업체로서의 입지를 확대하고 있음.

반응형
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어떻게 된 건지 자꾸 움직이니, 물려있는 필자로서는 관심이 더 가게 된다. 그냥 잊어버리고 있으려고 했더니, 계속 회자되는 것이 이러다가 상 몇번 더쳐서 원금 회복하고, 수익이 훅 나는 건 아닌지 상상을 해보게 된다.

 

무슨 일인지 갑작스럽게 자사주 매각이 순식간에 일어나서 뭔 일인가 궁금했는데, 결과적으로 아직 해외 매각의 불씨가 꺼지지 않았다는 결론에 이르는 것이 아닌가 생각된다.

 

 

 

 

 

 

크게 호응을 받은 키네마스터는 저력을 확인했을 뿐 아니라 대박의 기운도 꺼지지 않고 그대로 갖고 있다는 생각이다.

물론 막연한 기대만 하는 것은 위험할 수 있겠지만 꺼지지 않은 것을 꺼지지 않았다고 생각하는 걸 허황되다고 치부한다는 건 좀 아쉬운 일이 아닐까?

 

지켜볼 일이다.

 

마샬 웨이스 Marshall Wace :

Marshall Wace LLP는 1997 년 Paul Marshall과 Ian Wace가 설립 한 런던에 기반을 둔 헤지 펀드입니다. Marshall은 회장 겸 최고 투자 책임자로, Wace는 최고 경영자 겸 최고 리스크 책임자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https://www.mwam.com/

 

Marshall Wace

We manage quantitative, systematic and fundamental strategies, specialising predominantly in long/short equity. But as the boundaries blur, particularly in relation to data, we’re leveraging new opportunities to create synergies across the business. For

www.mwam.com

 

토스 캐피탈 Athos Capital :

Athos Capital Limited는 헤지 펀드 매니저로 운영됩니다. 회사는 개인 및 기관 투자자에게 포트폴리오 관리 및 투자 자문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https://www.athos-cap.com/

 

Athos Capital

We are a venture capital fund investing in early stage ventures with global ambitions.

www.athos-cap.com

 

폭스 캐피탈 Fox Capital :

Fox Capital Limited는 비즈니스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회사는 사업 계획, 시장 조사, 산업 연구, 제품 개발, 라이선스, 투자 소싱 및 중간 관리 서비스를 포함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https://www.fox-capital.com/

 

Fox Capital

Fox Capital M&A Corporate Finance Real Estate Projektentwicklung

www.fox-capital.com

 

 

 

 

http://gamefocus.co.kr/detail.php?number=119149 

 

키네마스터, 美-英 헤지펀드가 지분 매입... 매각 재추진 기대감 '상승세'

키네마스터가 상승세다. 키네마스터는 5일 오전 9시 20분 현재 전거래일보다 2.31% 상승한 22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토종 동영상 제작 ...

gamefocus.co.kr

키네마스터, 美-英 헤지펀드가 지분 매입... 매각 재추진 기대감 '상승세'

2021년07월05일 09시32분

게임포커스 산업취재팀 (desk@gamefocus.co.kr)

 

 

 

 

 

 

키네마스터가 상승세다.


키네마스터는 5일 오전 9시 20분 현재 전거래일보다 2.31% 상승한 22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토종 동영상 제작 애플리케이션 '키네마스터'에 글로벌 투자업계의 자금이 유입, 매각 재추진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키네마스터에 매수세가 몰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금일 매체 보도에 다르면, 지난 2일, 글로벌 헤지펀드 Marshall Wace와 Athos Capital, Fox Capital은 각각 36억5800만원 규모의 키네마스터 자사주 16만2505주를 사들였다. 주당 매수가는 2만2515원으로 이들이 사들인 주식은 총 48만7515주, 금액으로는 110억원에 이른다. 이번 매각은 메리츠증권이 주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업계에선 이같은 M&A 전문 헤지펀드의 등장에 대해 키네마스터가 해외 투자유치와 동시에 덩치불리기를 위한 전략적 협업에 나선 것으로 보고 있다. 실제 키네마스터는 올초 노무라금융투자주식회사를 매각 주간사, 김앤장을 법무자문사로 선정하고 지분 매각을 위한 매각안내문(티저) 발송에 나선 바 있다. 

 

 

 

 

 

 

'영상 한류' 기업으로 손꼽히는 키네마스터는 모바일 동영상 편집앱으로 구독모델을 기반으로 한다. 전세계 누적 다운로드는 3억4000만건을 넘어선 'NexPlayer'는 워터마크 및 광고를 제거해 활용할 수 있고 음악사운드, 비주얼, 전환, 애니메이션, 글꼴 등 다양한 편집 기능을 지원한다. 또한 멀티레이어, 크로마키, 속도 조정, 자막, 리버스 등을 컴퓨터 없이 활용할 수 있어 월간순이용자(MAU)가 650만명에 달할 정도로 시장에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관련업계에선 영상 채팅 덕에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한 '아자르' 하이퍼커넥트와 함께 '제2의 라인 신화'를 이룰 기업으로 꼽힌다. 업계 한 관계자는 "코로나19를 계기로 모바일 소비량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간편하게 영상을 편집하는 수요가 급증했다"며 "하이퍼커넥트와 마찬가지로 북미와 인도-동남아권에서 인기가 상당해 글로벌 기업들이 눈독을 들이고 있어 대규모 빅딜 및 M&A 재추진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

반응형
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코로나가 이렇게까지 영향을 줄 줄 몰랐다.

그것도 장기간... 세계적으로...

언제 마무리될까?

 

기존 코로나19보다 전파력이 몇 배나 강한 ‘델타 변이’ 확산세에 진단키트주가 꿈틀대는 모습이다. 현재 전 세계 80여개국에서델타 변이가 확인되고 있으며 이 중 영국에서는 이미 신규 확진자의 90% 이상이 델타 변이 감염자로 나타났다.

 


전파력이 높은 변이 바이러스의 유행으로 인해 진단키트 수요도 높아질 수 있는 만큼, 관련주에 관심을 높여가며 대응 기회를 포착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코로나19 진단키트 'AccuPower® SARS-CoV-2 Real-Time RT-PCR Kit'. (사진=바이오니아 제공)

 

 

바이오니아는 PCR 기술에 필요한 핵심소재이자 진단키트의 핵심원료인 DNA 프라이머와 DNA 중합효소, 역전사효소를 모두 1992년 국내 최초로 개발 공급한 이래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Real-Time PCR의 핵심소재인 DNA 프로브와 자동핵산정제키트의 핵심소재인 자성나노실리카입자 등을 자체개발 했다.

 

특히 진단키트의 검출에 있어서 핵심물질인 DNA 프로브 합성에 들어가는 형광소광자는 세계적으로 특허 보유 및 생산하는 회사가 몇 되지 않아 공급이 원활하지 않다. 바이오니아는 이를 대체하는 광범위 소광자 EBQ를 자체개발 해 물질특허와 양산시스템을 보유하고 있어 이러한 문제에서 자유롭다.

 

이처럼 분자진단에 필요한 RNA추출키트부터 분자진단키트까지 자체 원재료를 이용한 대량생산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어 원자재 수급 불균형으로 인한 문제 없이 제품공급이 가능하다.

 

바이오니아 관계자는 "코로나19 진단키트 1000만 테스트 분량을 공급할 수 있도록 4월까지 원재료 생산시스템을 완전 가동하고 수요에 맞춰 연간 1억 테스트까지 원자재 생산과 키트생산을 늘려나갈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Business Summary [2021/06/29]

코로나 진단키트 판매로 외형 급성장

동사는 1992년 국내 바이오벤처 1호로 설립되어 2005년 코스닥시장에 상장하고, 유전자, 분자진단, BNR17, 신약개발 등 다양한 사업을 영위하고 있음. 분자진단 사업 관련 장비, Kit, 시약 모두 자체생산이 가능하며, 주요 제품은 STI(성병) 제품군임. 또한 모유 유래 유산균주인 락토바실러스 가세리 BNR17을 판매중임. 연결회사로 미국, 중국의 해외법인과, 에이스바이옴, 써나젠테라퓨틱스를 보유함.

 

2021년 3월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295.7% 증가, 영업이익 흑자전환, 당기순이익 흑자전환. 바이오틱스 사업 확대와, 코로나19 관련 시약 및 진단키드 판매로 전년동기 대비 외형이 크게 확대됨. 매출 확대로 영업이익 흑자 전환함. 코로나 진단 시약 및 키트는 세계 60여개국에 판매되었고, 코로나와 독감의 동시 유행에 대비하기 위한 동시 진단 키트를 개발하여 식약처 수출 허가 및 유럽판매인증을 획득함.

 

 

반응형
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