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 스토리 사일런트 머신 길자

김창완


산문집을 읽은 적이 있다.

하지만 환상 스토리는 충격적이다.

아저씨의 환상 스토리에 훅 갔다.

손 가는 대로

머리 가는 대로

상상하는 대로 써내려간 이야기는 재미있기가 장난 아니다.


기타로 오도바이 탈 때 이미 알아봤고,

열 두 살은 여 두 살을 살 때 알아봤고,

레코드 판에 크레용으로 그린 그림으로,

그가 서울대 잠사과를 나왔다는 걸로도,

닥터란 영화에서 미친 듯 연기할 때도

그게 연기인지 실재인지 구분가지 않을 때,

책을 읽는 내내

내가 아는 그인지 의심될 정도로 책은 재밌었다.


그냥 쉽게 쓴 솜씨가 아니다.

그림도 직접 그렸는데,

역시 범상한 그림이 아니다.


온 세상의 소리를 먹어버리는 머신을 상상하는 아저씨가 재밌다.

그리고, 고양이 죠죠 등등 아저씨의 머리에 뭐가 들었나 궁금할 얘기들이었다.


좋다. — 부산역 KTX에서 사일런트 머신 길자  읽는 중




인생은 종종 씁쓸하다. 환상은 그 씁쓸함에서 꽃핀다. 환상으로 그 현실을 밀고 나간다!



책소개


김창완 밴드의 리더이자 배우, 방송인으로 활약 중인 김창완. 몇 해 전부터 "판타지 소설을 쓰고 싶다"고 말해온 그가 공들여 쓴 이야기 모음집이다. 작가의 상상력을 극대화한 여섯 편의 환상 스토리에 43컷의 그림을 함께 실었다. 표제작 '사일런트 머신, 길자'는 세상의 온갖 소음에서 벗어나고픈 발명가 이씨의 이야기다.


고양이 죠죠와 그 가족의 삶을 그린 '숲으로 간 죠죠'와 '죠죠 그 이후'는 동화처럼 아름답고도 슬픈, 그러나 마음을 따뜻하게 보듬어주는 이야기다. 소설 속 허구와 현실이 교차하는 'M. C. 에셔(1898∼1971)', 가슴 저릿한 아픔과 상실에 관한 이야기 '유니', 진실과 거짓과 위선의 경계를 묻는 '윤 판사와 소매치기' 등 모두 여섯 편의 이야기가 수록되어 있다.


목차


작가의 말

사일런트 머신, 길자

숲으로 간 죠죠

죠죠 그 이후

M. C. 에셔(1898~1971)

유니

윤 판사와 소매치기


저자 : 김창완  


 최근작 : <별이 빛나는 건 흔들리기 때문이야>,<닥터>,<7080 명동연가 [3CD]> … 총 50종 (모두보기)

 소개 :

서울대학교 잠사학과 졸업. 그룹 ‘산울림’의 리드보컬로 1977년 록 밴드 산울림 1집 〈아니 벌써〉로 데뷔한 뒤 지금까지 가수와 배우, 방송 진행자로 활약하고 있다. 주요 음반으로 산울림 1집~13집을 비롯해 〈개구장이〉, 〈산할아버지〉, 〈운동회〉 등 동요집들이 있다. 2008년 젊은 뮤지션들과 ‘김창완 밴드’를 결성하여 EP 앨범 〈The Happiest〉와 1집 <BUS>를 발표했다. 2011년 현재 SBS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의 진행을 맡고 있다. 


“내가 정말로 쓰고 싶은 글은 판타지 소설”이라고 밝힌 그는, ‘인간 김창완’이 드러나지 않는 글, 상상력을 극대화한 이야기를 한 편씩 써나갔다. 영감이 떠오를 때면 바닥에 엎드려 종이에 이야기를 풀어내며, 그림을 그리기도 한다. “사람에 대해 전지적 입장에서 쓰는, 가르치려는 글은 싫다”고 말하는 그의 책으로는 『사일런트 머신, 길자』, 『이제야 보이네』 등이 있다. 

전문을 만들다 보니, 정해진 BYTE 대로 구성되어야 한다.

게다가 영숫자, 특수문자 등도 전각(2 BYTE)으로 만들어야 한다.

그래서 TO_MULTI_BYTE()를 써서 쿼리를 만들었다.

 

그런데, 이게... 생각과 약간 다르게 나온다.

왜냐하면 RPAD() 와 같이 조합해서 사용했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걸... 여러번의 테스트 끝에 답을 냈다.

 

간단하면서도 (개인적으로) 까다로운 거라...

꼭 공유를 해보고 싶어서 올려보게 된다.

도움되시길...

 

SELECT DUMP(TO_MULTI_BYTE(RPAD('김창완(1)',10))) FROM DUAL;

☞  길이가 14바이트가 나온다.

Typ=1 Len=14: 177,232,195,162,191,207,163,168,163,177,163,169,161,161

 

SELECT TO_MULTI_BYTE(RPAD('김창완(1)',10)) FROM DUAL;

☞ 아래와 같이 14바이트이다.

 123456789 123456789 1234567890

'김창완(1) '

 

SELECT RPAD('김창완',10,' ') FROM DUAL;

☞ 10바이트다.

 123456789 123456789 1234567890
'김창완    '

 

SELECT 10-LENGTH('김창완(1)') FROM DUAL;

☞ 그냥 해봤다. 3바이트다.

 

SELECT LENGTH(TO_MULTI_BYTE('(1)')) FROM DUAL;

☞ 역시 그냥 해봤다. 3바이트다.

 

SELECT TO_MULTI_BYTE(RPAD('김창완(주)밴드',10)) FROM DUAL;

☞ 이게 잘못 생각한 부분이다. 뒤에 "밴드"가 잘려버렸다.

 123456789 123456789 1234567890
'김창완(주)'

 

SELECT LENGTH('김창완(주)밴드') FROM DUAL;

☞ 왜냐하면 이게 8바이트이기 때문이다.

  이렇게 되면 당연이 2바이트가 남기 때문에 모두 다 나와야 맞는데...

  신기하게도 "밴드"가 잘려버리게 된다.

 

  아마도 한 글자가 전각이기 때문에 2바이트로 인식되기 때문이 아닐까?

  그러면 "김창완" = 6바이트, "()" = 2바이트, "주" = 2바이트

  그래서 합이 10바이트가 된다.

 

  뭔가 엇박자가 나는 부분이라 생각된다.

 

SELECT TO_MULTI_BYTE(RPAD('김창완(주)밴드',20)) FROM DUAL;

☞ 28바이트다.  RPAD('김창완(주)밴드',20) = 14바이트('김창완(주)밴드') + 6바이트(SPACE)

 123456789 123456789 1234567890
'김창완(주)밴드      '

Typ=1 Len=28: 177,232,195,162,191,207,163,168,193,214,163,169,185,234,181,229,161,161,161,161,161,161,161,161,161,161,161,161

 

SELECT TO_MULTI_BYTE(RPAD(TO_MULTI_BYTE('김창완(주)밴드'),20)) FROM DUAL;

☞ 24바이트다. 빈칸(SPACE)은 전각이다.

  이걸로 본다면 "김창완(주)밴드"는 각각 2바이트씩 해서 8자이니 16바이트이고,

  빈칸은 "    "로 4자다. 16바이트에서 4바이트를 더한 것이다. 그래서 합이 20....

  그러니... 엇박자가 나는 것이다.

 

 123456789 123456789 1234567890
'김창완(주)밴드    '

Typ=1 Len=24: 177,232,195,162,191,207,163,168,193,214,163,169,185,234,181,229,161,161,161,161,161,161,161,161

 

SELECT RPAD(TO_MULTI_BYTE('김창완(주)밴드'),20) FROM DUAL;

☞ 그래서 결론은 요렇게 해결했다.

 123456789 123456789 1234567890
'김창완(주)밴드  '

Typ=1 Len=20: 177,232,195,162,191,207,163,168,193,214,163,169,185,234,181,229,32,32,32,32

 

 

위와 같이 해보게 되었다.

결국 20바이트 짜리 텍스트를 얻게 되었다.

순서, 조합에 따라 이렇게 결과가 달라지니, 하나 하나 꼭 점검해봐야 하겠다는 결론을 얻게 된다.

 

(ㅎㅎㅎ 그렇다. 필자는 산울림 오랜... 팬이다. 그래서 김창완을 억수로 좋아한다. ㅋㅋㅋ)


어제 우연히 김창완밴드의 라이브 공연을 보게 됐다.
너무 신났던지라, 형님(?)이 하고 계시는 라디오 게시판에 글을 남겼다.
ㅎㅎㅎ
캡쳐했다. ㅋㅋㅋ




ㅎㅎㅎ
내용도 갈무리해왔지롱...

야근을 하느라 저녁식사를 하고있는데,

여의도광장에 설치된 무대에서 막~ 공연을 하고들 있더군요!

 

저건 뭐야? 하면서 식사를 황급히 마치고 그쪽으로 걸어갔죠!

그런데, 어디서 즐겨 듣던 노래 반주가 시작되는 겁니다.

그러고는 생각보다는 조금 굵직한 목소리로 "우리 같이 놀아요~" 하고 노래가 시작되는 거였습니다.

 

헐~ 누구야? 하고 생각하다가, 저 노랠 누가 부르겠어? 하면서 열심히 뛰어갔습니다.

 

아쉽게도 그 노랜 끝이 났고, 이번엔 "기타로 오도(ㅋㅋㅋ)바이 타자"를 신나게 부르시더군요!

우와~ 부산에서 올라온 촌놈이라(ㅋㅋㅋ) 이런 광경은 처음이었답니다.

게다가 형님의 라이브 공연을 보게 되다니...

얼마전 샀던 DSLR 카메라를 왜 안들고 왔을까? 하는 아쉬움을 뒤로 하고,

스마트폰으로 찍어봤는데, 그게... 영 시원찮게 나와서리, 좀 그랬네요!

 

그리고 더 아쉬운 건 "기타로 오도바이 타자"가 거기에 모인 사람들에게는 생소했는지,

아니면 까페 회원들, 형님 팬들이 소식을 늦게 들었는지

반응들이 시큰둥했다는 겁니다.

아니, 저는 늦어서 뒷쪽에 있어서 몰랐을수도...

 

어쨌든 열정의 무대 잘봤구요, 그래서 "기타로 오도바이 타자"를 한번 청해들을 수 있을까요?

소심하게 노랠 따라부르긴 했지만,

꺅~ 소리 지르면서 방방 뛰지는 못했다는...



지난 뒤지만 아쉽네요! 넥타이 매고 그러기에는 좀 그랬던지라...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동 | 여의도광장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