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이 출연한 영화인 "설화와 비밀의 부채"에 대한 포스트를 2달 전에 적었다.
그런데, 웬일인지... 별로 방문이 없었고, 관심도 쑥 사라졌었다.
그런데, 오늘... 웬일로 뜬다.
그것도 평소 검색해서 들어오지 않던 네이버에서 웬일인가?

2달 정도 숙성이 되어야, 포스트를 띄워주나?
무슨... 술담그나?

궁금하다. 네이버에서는 포스트를 띄워줄 때, 일일이 사람이 하나하나 체크한 뒤, 띄울까 말까의 회의를 거쳐서 띄우는 건 아닌지 말이다.

네이버에서의 방문이 뜸하기에... 볼멘 소리 한번 해봤다.



히히히

검색해보니까, 두 사람이 연인관계라는 둥의 기사가 떴었네...

카더라.... 통신인지는 모르겠지만, 선남은 선녀를 알아보는 법이쥐....(맞나?)

더보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