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진중권, 정의당 복당 나는 심상정으로 간다 정의당 페미니즘 정당 대선을 50일 앞두고 득표 전략상 분노 편승 갈라치기 하는 게 효과적 어떤 영향이 있을지는 지켜봐야

시사窓/정치

by dobioi 2022. 1. 21. 11:26

본문

반응형

글쎄, 어떤 영향이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긍정과 부정이 함께 움직이는 인물이라 생각한다. 얼마전 CBS한판승부에 참여한 국민의힘 국회의원과의 문제도 그렇고, 정체성이 애매한 것이 문제가 아닌가 생각되기도 하고, 무너져 가는 정의당에 힘이 되어주고 싶어하는 마음이 있는 것 같기도 하다.

 

아마도 어디로 가든 덕이 되기도, 실이 되기도 할 것이긴 하지만, 영향이 있는 건 무시하지 못할 것이다.

 

재밌게 판이 짜여지는 것 같지만, 어떻게 될지는 모르는 상황이겠다.

 

진보의 재구성을 위해 젊은 정치인들을 뒤에서 돕는 일을 찾아보겠다

 

 

진중권, 정의당 복당…”나는 심상정으로 간다”

진중권, 정의당 복당나는 심상정으로 간다

www.chosun.com

진중권, 정의당 복당…”나는 심상정으로 간다”

이가영 기자

입력 2022.01.21 08:12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지난해 7월 8일 국회에서 열린 '직설청취, 2022 대선과 정의당'에서 초청 강연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728x90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정의당에 복당하겠다고 밝혔다. 정의당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임명에 찬성하자 탈당한 지 2년 만이다.

 

진 전 교수는 21일 페이스북에 “저는 심상정으로 간다”며 “정의당에 다시 입당한다”고 썼다. 그는 “진보의 재구성을 위해 젊은 정치인들을 뒤에서 돕는 일을 찾아보겠다”고 했다.

이와 함께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가 전날 MBC ‘100분 토론’에 출연해 “정의당은 페미니즘 정당이다. 저도 대선을 50일 앞두고 득표 전략상 분노에 편승해 갈라치기를 하는 게 효과적이라는 것을 잘 알지만 정치는 삼가야 하는 것을 삼가야 한다”고 말한 기사를 공유했다.

 

2013년 12월 정의당에 입당했던 진 전 교수는 조 전 장관 일가에 대한 각종 의혹이 불거졌던 2019년 9월 정의당에 탈당계를 냈다. 당시에는 당 대표였던 심 후보의 만류를 받아들여 탈당 의사를 철회했다. 이후 “조국 사태 이후 정말 한번도 경험하지 못한 나라를 경험한다” “촛불 사기 민주당만 안 찍으면 된다” 등 현 정권을 향한 강한 비판을 지속해오다 2020년 1월 정의당을 탈당했다.

SMALL

심 후보는 최근 여론조사에서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 후보에게도 밀리는 것으로 나오는 등 지지율이 좀처럼 오르지 않자 닷새간 칩거했다가 복귀했다. 그는 지난 18일 정의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더불어민주당과 협조하며 ‘조국 사태’ 때도 여당에 비판적인 목소리를 내지 않은 것과 관련해 “지금 생각해도 제가 20년 정치하면서 가장 뼈 아픈 오판이었다”고 말했다.

진 전 교수가 복당한다는 소식에 당내 조직인 청년정의당 강민진 대표는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이번 대선에서도 큰 역할을 하실 수 있기를, 또 오랜 기간 함께 뜻 모으는 동료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사窓 > 정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미애 신천지 압수수색 막은 尹, 왜 여당 도움 주냐며 20년 2월 신천지 수색영장 석연찮게 기각 대검찰청 방역 잘못한 여당 심판 김건희-건진법사 운명공동체-경제공동체 불교-민주당 갈등?  (0) 2022.01.21
리아킴 만나 춤춘 이재명 추리닝에 비니, 유행패션 다 챙겨 입었다 유튜브 라이브 방송 스트리트 댄스 문화예술 뭔짓인들 못하겠나 포퓰리즘 매표행위  (0) 2022.01.21
진중권, 정의당 복당 나는 심상정으로 간다 정의당 페미니즘 정당 대선을 50일 앞두고 득표 전략상 분노 편승 갈라치기 하는 게 효과적 어떤 영향이 있을지는 지켜봐야  (0) 2022.01.21
조민 레지던트 줄낙방 지지자들 병원 차려주자 과연 진료안전은? 조국을 사랑하는 사람들 소셜미디어 캡처 전 법무부 장관 조국 조민 적폐들의 방해 의사 선발 시험 계속 불합격  (0) 2022.01.21
7000명 되면→점진적 오미크론 비상대책 황당한 말바꾸기 오미크론 비상사태 공식화 정부는 그동안 준비해 온 오미크론 대응 체제로 신속히 전환하고 총리를 중심으로 범부처가 총력 대응하라  (0) 2022.01.21
“안아달라·역겨운 문자 보내기도” 박원순 성폭력 사건 피해자 책 썼다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폭력 사건 피해자가 자신이 입은 피해 사실과 사건을 공개한 후 겪은 2차 가해를 직접 ..  (0) 2022.01.20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