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Archive»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12-02 20:39

반응형

이 정도는 되어야 딸 자랑 정도 되지 않나?

조국 같이 어거지로, 위력으로 대학에 입학하고, 대학원에 입학을 했고, 심지어는 성적도 안되는데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특별 장학금도 받았던 것과는 사뭇 다른 행보라고 볼 수 있다.

진정한 학자이고, 과학자가 아닌가 생각된다.

 

법학을 한다는 교수가 이런 짓을 했으니, 누가 들어도 이상하다 생각하지 않을까? 불공정에 대해 비판했던 자가 불공정 행위를 했고, 그걸 무마하기 위해, 거짓으로 일관하는 행태는 쪽팔린다 할 수 있다.

 

 

코로나를 대하는 태도도 너무 차이난다 할 수 있다. 더불어민주당과 문정부, 방역당국에서는 정치적인 효과를 노리는 듯한 인상을 지울 수 없는데, 안철수는 의사로 실질적인 활약과 지적이 가능한 것이라 볼 수 있겠다.

 

http://cbs.kr/ZdsHPf 

 

안철수 딸 안설희씨, 코로나 인체 침투 '경로' 찾았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딸 안설희씨가 코로나 감염 경로를 연구한 캘리포니아대학 연구팀의 논문에 제1공동저자로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끌고 있다. UC샌디에이고에서 박사후 연구원으

m.nocutnews.co.kr

 

안철수 딸 안설희씨, 코로나 인체 침투 '경로' 찾았다

  • CBS노컷뉴스 이재기 기자 
  • 2021-08-23 10:27

 

아마로 연구팀에 있는 안철수 대표의 딸 설희씨. 연구소 홈페이지 캡처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딸 안설희씨가 코로나 감염 경로를 연구한 캘리포니아대학 연구팀의 논문에 제1공동저자로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끌고 있다.

 

UC샌디에이고에서 박사후 연구원으로 재직중인 안설희씨는 미국 샌디에이고 캘리포니아대의 로미 아마로 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에 참여해 코로나 바이러스의 인체 침투경로를 연구해왔다. 이 연구팀은 과학저널 네이처 화학 8월 19일자에 코로나바이러스의 인체침투 경로를 추적한 논문을 게재했다. 안씨는 이 논문의 제1저자로 이름을 올렸다.

논문의 영문 제목은 'A glycan gate controls opening of the SARS-CoV-2 spike protein'으로 코로나 바이러스가 인체로 침투할 때 세포벽의 특정조직이 역할을 한다는 내용이다.


설희 씨는 미국 펜실베이니아대에서 수학·화학 복수전공으로 학사와 석사학위를 받고, 지난 2018년 스탠퍼드대에서 이론화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UC 샌디에이고에서 박사후연구원(포닥) 과정을 밟고 있다. 코로나 발생 초기인 지난해 초, 설희 씨는 아버지인 안 대표에게 코로나의 감염 경로를 연구해보려 한다고 알렸고, 안 대표는 "지금 인류를 위해 가장 중요한 연구"라며 딸을 응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 대표는 딸의 연구성과가 알려진 뒤 "나와 아내가 딸이 고등학생이 될 때까지 함께 도서관에서 공부했다"며 "이런 환경이 딸이 과학자로서 길을 걷게 한 동력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딸이 연구로 인류에 기여하고 우리나라도 자랑스럽게 알리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설희 씨는 지난해 슈퍼컴퓨터 분야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고든 벨(Gordon Bell)을 수상했고, 올해는 미국 화학학회에서 젊은 연구자상을 받는 등 미국에서 적지 않은 연구성과를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시사窓 > 교육'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교학점제 불쑥 앞당겨... 文정부 4년 내내 교육정책 뒤집기 당정청 교육 정치적 수단 인식 학생 학부모 입장 아랑곳 않는 일 반복 갈팡질팡한 교육정책 교육부장관 정치성향 좌우  (0) 2021.08.24
[인터뷰]피해父 양궁 선배, 쫒아가면서 후배 등에 화살 쏴 척추 옆 1cm 맞아 시합용 활겨냥 피했지만 이동조준 추가 피해자 6~7명 상습폭행 성추행의심 코치 가해자 측 합의서 작성  (0) 2021.08.23
안철수 딸 안설희씨 코로나 인체 침투 경로 찾았다 감염 경로 연구 캘리포니아대학 연구팀 논문 제1공동저자 참여 젊은 연구자상 고든 벨(Gordon Bell) 수상 조국 조민과 대조  (0) 2021.08.23
조민 고려대 입학 취소? 부산대 8율 18일 최종 결정 7대 스펙 모두 허위 판결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 기소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 항소심도 유죄 판결  (0) 2021.08.11
광주 극단 선택 고교생 학교 폭력 피해 의혹 제기… 경찰, 수사 나서 괴롭힌 3명 중 2명 구속… 나머지? 목 졸리는 영상 충격…살인미수  (0) 2021.08.04
자사고 취소불복 소송 10전10패 자율형사립고등학교 고사 작전… 탈원전 강행 무법질주했 2017년 대선 문대통령 공약 손바닥 뒤집듯 교육정책 바꾸기 2019년 평가기준 변경 소급적용  (0) 2021.08.0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