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반응형

아마도 문재인 정부에서 했던 문제 제기가 정치적으로 오염되면서 뭐가 뭔지 판단할 공정한 단어나 어휘로는 볼 수 없다고 생각된다.

 

정부의 탈탄소 정책이나 정의로운 전환에 대해서는 “모른다”는 응답이 우세했다. 정부가 8월5일 발표한 ‘탄소중립 시나리오’를 응답자 60.4%가 모른다고 답했고, 정의로운 전환에 대해서도 들어본 적 없다는 응답이 82.9%를 차지했다.

 

뭐가 뭔지는 모르겠지만 생소한 표현으로 국민을 현혹한다면 사교집단과 별다르지 않다고 본다. 허경영 집단과 비슷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이재명이 아닌가 싶다.

 

 

대통령과 부총리가 시작한 관가 새 유행어

대통령과 부총리가 시작한 관가 새 유행어 이 쏘아올린 정의로운 전환, 洪부총리도 사용 부총리 1200개 자동차 부품기업 정의롭게 미래차 기업으로 전환

www.chosun.com

대통령과 부총리가 시작한 관가 새 유행어
황지윤 기자
입력 2022.01.14 03:00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8차 혁신 성장 BIG3 추진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728x90


“1200개의 부품 기업을 2030년까지 미래차 기업으로 정의롭게 전환하고….” 13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주재한 ‘혁신 성장 빅(BIG)3 추진 회의’에서 ‘정의로운 전환’이라는 낯선 표현이 등장했다.

홍 부총리는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AI) 등 혁신 성장 분야와 미래차·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 산업 등 빅3 산업을 집중 육성하겠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올해 12조원 이상 투자하겠다고 했다. 이런 말을 하면서 ‘정의로운 전환’이라는 용어를 사용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사회적으로 뒤처지는 취약 부분 없이 공정하게 가도록 하겠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그동안 주로 노동계와 시민단체 등에서 사용하던 용어다. 산업구조 개편 과정 등에서 근로자의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사회적 개입이 필요하다는 뜻이다.

SMALL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일 신년사에서 “산업구조와 에너지 전환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면서 공정하고 정의로운 전환을 강력히 지원하겠다”고 하면서 관가에서 유행하고 있다.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의 올해 신년사에도 들어가 있다.

'시사窓 > 정치'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확 달라진 문대통령, 거침없는 직설 화법 대선판 흔드나 똥줄 타나? 추경 참모 통해 尹후보 겨냥 작심 발언 이재명 후보 측면 지원 해석 야당 돈풀기 선거 비판 선거 중립 의무 위태롭다는 우..  (0) 2022.01.15
[X파일]이재명 변호사비 대납 의혹 당사자 육성 첫 공개 故 이병철 씨가 남긴 관련 녹취록 공개 2021년 5월 1개, 6월 2개 이재명 변호사비 관련, 총 3개 대화록 입수  (0) 2022.01.15
대통령과 부총리가 시작한 관가 새 유행어 정의로운 전환 낯선 표현 등장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AI) 등 혁신 성장 분야와 미래차·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 산업 등 빅3 산업을 집중 육성  (0) 2022.01.14
장혜영 “류호정과 선대위 투톱? 사실무근…沈, 사퇴할 분 아냐” 더불어민주당에 붙을 수도 없고 그렇다고 지지율이 오르는 것도 아닌데 가만히 있어봐야 꿔다논 처리 허경영 밑  (0) 2022.01.14
법원, 코로나 방역패스 효력 일부 정지 교육시설, 상점, 마트, 식당, 카페, 영화관, 운동경기장, PC방 등 대부분의 일상 시설에 대한 방역패스 도입 효력을 멈춰달라며 소송 민중봉기맞을뻔  (0) 2022.01.14
고종이 성군으로 보일 지경 잘나가던 멀쩡한 나라를 조짐 개 거지 국가에 넘김 나라 넘기며 돈도 챙겨 줌 문재인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0) 2022.01.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10년 전 처음으로 Daum 의 로고를 봤을 때, 뭔가 놀라운 느낌에, 특이한 느낌에, 기존의 틀과 형식을 깬 듯한 느낌에 기분 나쁘지 않았다. 기존 CI 들과는 무게와 질감이 달라보였기에 Daum 의 신세대 이미지가 크게 어필됐었던 것 같다.

그런데, CI를 바꾼다고 한다. CI의 이미지로 먹고 살았고, 이만큼 성장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을텐데... 그런 CI 를 버리고, 조금 이상한 CI로 바꿨다. 맘에 들지 않는다. 하지만 어쩌겠는가~! 엄청난 돈을 투입해서 고민고민, 회의 끝에 만들어진 CI일텐데 말이다.

CI 만 바꾼다고 능사는 아닐 것이다. 아울러서 새로운 각오로 새롭게 시작해보겠다는 의지로 보고 싶다. 한 10년 쯤 뒤에 다시 CI 를 변경하게 된다면 조금 더 신경 써보길 바랄 뿐이다. 아님 내부적으로 재검토해보길 바라는 마음도 있다. (관계자가 아닌 것이 아쉽다.ㅋㅋ)

만일 동일 회사, 동일 디자이너가 CI 작업을 맡았었다면, 큰 실수를 한 것일 수도 있다. 연장선상의 CI도 아니고, 그렇다고 그렇지 않은 것도 아니기 때문이다. 처음 Daum 로고가 바뀌었을 때만큼의 효과를 거두지 못하게 될 거란 생각에 아쉬운 마음이 커진다.(커져봐야 어쩌겠는가만은... ㅋㅋㅋ)

혹시나 하는 마음에 CI 소개 페이지를 캡쳐를 떴다. ㅋㅋㅋ
파일명도 "다음CI소개20100414이전.PNG"이다.
관련된 psd, ai, jpg 파일들도 세이브 해뒀다.
보통 CI 바꾸고 나면 과거 것은 자료를 완전히 날리는 경향이 있어서리...
과거는 소중한 것인뒤, 말여~

잊혀지는 건 슬픈 일이다. 그리고, 그걸 잊지 않고 기억해주는 것도 슬픈 일이다. 정들었던 것을 내려놓는 마음의 결단을 오늘밤 해야 하는 거다. (ㅋㅋㅋ)

새로운 CI는 다음 기회에 간단한 느낌을 말해볼까 한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_- 2010.04.15 06: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다음 리뉴얼은 말씀대로 조금 생뚱 맞아 보이네요.
    디자인이 참신한 것도 아니고 기존 틀에서 방황하고 있는듯한...
    암튼 CI가 중요한게 아니라 어떤 컨텐츠를 선보이느냐가 관건이겠지만
    옷이 별로라서..ㅎㅎ 검색하다가 공감되서 글 남깁니다.^^

    • Favicon of https://dobioi.com BlogIcon dobioi 2010.04.15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익숙해져있는 걸 버리자니 아깝고,
      확 바꿔보자니 비판이 쏟아질 거고,
      어중간한 선에서 마무리가 된듯한 느낌...

      특히 a는 아톰 귀 거꾸로 해놓은 것도 아니고 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