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정연주 아나운서 김어준 뉴스공장 20분 지각 오세훈이 잘랐나 문의 빗발 TBS 출연금은 올해 출연금(375억원)에서 약 123억원을 삭감한 252억원으로 책정

시사窓/사회

by dobioi 2021. 11. 3. 08:39

본문

반응형

쉽지않은 방송국이다. 박원순이 적극적으로 지원한 곳에 극좌성향의 김어준을 박아넣은 것은 끔찍한 일인 것 같다. 그는 죽었지만 김어준은 잘 살고 있다. 이것저것 욕하면서... 현 정치판에 대한 비판보다도 여전히 야당에 대한 비판으로 일관한 김어준이다.

 

다른 방송국은 진행자가 많이 바뀌었다. 하지만 교통방송은 그대로다. 뭘하는 방송인지 모르겠지만 좌편향 정치적 성향의 진행자 아니고는 아무것도 아니다. 그런 말을 그렇게 듣고 싶었나 보다.

 

 

 

김어준, 뉴스공장 20분 지각… “오세훈이 잘랐나” 문의 빗발

김어준, 뉴스공장 20분 지각 오세훈이 잘랐나 문의 빗발

www.chosun.com

김어준, 뉴스공장 20분 지각… “오세훈이 잘랐나” 문의 빗발

김명일 기자

입력 2021.11.02 09:51

 

김어준 대신 방송을 진행한 정연주 아나운서. /TBS 유튜브

728x90

방송인 김어준이 2일 자신이 진행하는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20분가량 지각했다. 이날 TBS와 TBS 유튜브 게시판에는 “김어준이 하차했나?” “오세훈이 자른 것이냐” 등의 문의가 빗발쳤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전날(1일) 서울시의 내년도 예산안을 발표하면서 TBS 출연금은 올해 출연금(375억원)에서 약 123억원을 삭감한 252억원으로 책정됐다고 밝혔다. 이를 두고 친여 성향 방송인인 김어준을 겨냥한 것이란 해석이 나왔다.

이날 방송 오프닝은 ‘뉴스공장’ 이전 코너인 ‘라디오를 켜라 정연주입니다’의 정연주 아나운서가 진행했다.

 

정연주 아나운서는 “정연주입니다. 제가 이 시간에 왜 있을까요”라며 “김어준 진행자가 안타깝게도 제시간에 도착 못했다. 청취차 여러분 정말 죄송하다. (김어준씨가) 열심히 달려오고 있다고 한다”라고 했다.

 

 

정 아나운서는 “재작년 8월에도 (김어준씨가 지각해) 이런 식으로 인사를 한 번 드렸었다. (코너) ‘김어준의 생각’을 기대하는 분들이 많으셨을텐데 제작진들에 의해 라디오 마치고 끌려왔다”고 했다.

정 아나운서는 10분가량 방송을 진행하다 “(김어준) 공장장 어디 갔냐고 계속 물어보시는데 제가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라며 “지금 ‘공장장 교체설’이 나오고 있다고 하는데 교체는 절대 아니다. 공장장도 사람이기에 지금 길이 막히고 있는 것 같다. 도로 사정으로 늦으시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후 스튜디오에 등장한 김어준은 “안녕하세요. 김어준입니다. 지각했습니다”라며 “올해는 다시 지각하지 않겠습니다. 내년에는 모르겠습니다”라고 사과한 뒤 방송을 이어나갔다.

'시사窓 > 사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터뷰]치킨 주문 받은 112 첫마디에 직감 사건이구나 작고 떨리는 목소리, 가정폭력 직감 신속 출동 남편 칼 들고, 장난전화 하루 3,40건 애매해도 출동 긴급 시엔 주소만 말하고 끊어도 돼  (0) 2021.11.04
대장동과 딴판... 월성 원전 수사팀은 회계사까지 배임 방조 기소 백운규 전 장관까지 추가 기소한다면 월성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의 ‘지시자’와 ‘실행자’들이 재판정에 서게  (0) 2021.11.04
정연주 아나운서 김어준 뉴스공장 20분 지각 오세훈이 잘랐나 문의 빗발 TBS 출연금은 올해 출연금(375억원)에서 약 123억원을 삭감한 252억원으로 책정  (1) 2021.11.03
[탐정 손수호] 9살부터 딸 343회 성폭행, 왜 12년간 묻혔나 의붓딸에 대한 성폭력 사건 피해자 성인 된 후에도 올해 여름까지 유린당해 사회복지사 도움 받아 겨우 신고  (0) 2021.11.02
태양광 새똥 막겠다 새만금 철새 도래지 조류 퇴치기 설치 왠말? 전북 군산시 비응도동 군산2 국가산업단지 내 유수지 수상태양광 발전시설 조류 퇴치용 소음기 5개 설치 골빈 짓?  (0) 2021.11.02
'김건희 논문 검증 직무유기' 국민대 동문 120여명 집단소송 나선다 국민대 동문, 학교 상대 집단 소송 11월4일 국민대 졸업생 120여 명 학교 재단에 집단 소송 논문심사 촉구 비대위  (0) 2021.11.02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