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참 안타까운 케이스다. 만일 정당하게 진행된 학위라면 문제가 없었을텐데, 뭔가 찜찜한 구석이 없잖아 있다보니, 인생이 꼬이고, 힘들어지는 것 같다.

 

응원하는 무리도 있을 것이고, 반대로 포기하라는 무리도 있을 것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저걸 바로잡을 수 있을까?

 

다시 시험을 치는 것이 아닐까?

728x90

법적 판정을 제대로 받아서 잘되면 다행이겠지만, 반대라면 어려워지는 상황이 되겠다. 물론 정당하다 하면 손해배상청구를 하고, 기존의 권리를 회복하면 될 것이겠다.

하지만 정당하지 못하다면 갖고 있던 권리를 내려놓아야 할 것이다.

 

정당한 방법이 아니면... 어렵다고 본다.

 

 

조씨가 지원한 응급의학과는 모집 인원이 총 2명인데, 조씨 홀로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국 딸 조민, 경상국립대병원 레지던트 추가모집 지원

조국 딸 조민, 경상국립대병원 레지던트 추가모집 지원

www.chosun.com

조국 딸 조민, 경상국립대병원 레지던트 추가모집 지원
최훈민 기자
입력 2022.01.14 11:56

 

지난달 19일 서울 양천구 신정동의 한 중학교에서 레지던트 시험에 응시한 조민씨의 자료배정표. /최훈민 기자

SMALL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30)씨가 경남 진주에 위치한 경상국립대병원 레지던트 추가 모집에 지원한 것으로 14일 확인됐다.

14일 경상국립대병원에 따르면 조씨는 지난 12일부터 이틀 간 이뤄진 2022년 신입 레지던트 추가 모집에 지원했다. 조씨가 지원한 응급의학과는 모집 인원이 총 2명인데, 조씨 홀로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씨는 지난달 레지던트 전기 모집 때 명지병원 응급의학과에 지원했다가 탈락했다. 대한병원협회에 따르면 레지던트 시험은 1년에 상반기와 하반기 두 차례 있다. 반기마다 치러지는 레지던트 시험 뒤, 각 병원은 전기와 후기로 나뉘어 레지던트를 뽑는다. 전기와 후기에서 레지던트에 합격하지 못한 사람은 추가 모집으로 다시 한 번 기회를 가질 수 있다.

앞서 조씨는 자신이 졸업한 부산대가 지난해 8월 의전원 입학 취소 결정을 내리고, 청문 등의 후속 절차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경상국립대병원 레지던트에 지원했다. 부산대가 청문 등 최종 절차를 마무리하면, 보건복지부는 이에 따라 조씨의 의사 면허를 취소하게 된다. 다만 조씨의 의사 자격이 즉시 박탈되는 건 아니다. 조씨가 이번 결정에 불복해 국립대인 부산대를 상대로 행정소송을 제기하면 법원의 판단이 내려지기까지 의사 자격은 유지된다.



부산대는 지난해 8월 조씨의 의전원 입학 취소 결정을 발표하는 자리에서도 굳이 ‘조씨의 성적이 우수했고, 위조한 표창장과 경력은 주요 합격 요인은 아니다’는 취지로 설명했다. ‘전적(前籍)대학 성적은 지원자 중 3등’이라는 등 구체적 수치까지 알렸다. 이를 근거로 방송인 김어준씨 등은 미디어를 동원해 친문·친조국 진영에 ‘조민 동정론’을 퍼뜨렸다.

하지만 이 같은 부산대 발표는 법원이 확인한 사실과는 달랐던 것으로 드러났다. ‘30명 중 3위’라던 대학 성적은 ‘30명 중 24위’였다. ‘조씨의 입시원서 경력란은, 조씨가 제출한 위조 경력을 모두 제외하면 남는 게 하나도 없는 공란이 된다’는 사실도 법원은 확인했다. 부산대는 이러한 판결을 받아놓고도, 언론 보도가 나온 뒤에야 해당 사실을 인정하며 사과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후속 절차인 ‘청문’ 과정을 100여일이 지나서 시작하는 등 시간 끌기를 한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

'시사窓 > 정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법원, 코로나 방역패스 효력 일부 정지 교육시설, 상점, 마트, 식당, 카페, 영화관, 운동경기장, PC방 등 대부분의 일상 시설에 대한 방역패스 도입 효력을 멈춰달라며 소송 민중봉기맞을뻔  (0) 2022.01.14
고종이 성군으로 보일 지경 잘나가던 멀쩡한 나라를 조짐 개 거지 국가에 넘김 나라 넘기며 돈도 챙겨 줌 문재인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0) 2022.01.14
조국 딸 조민, 경상국립대병원 레지던트 추가모집 지원 서울 양천구 신정동의 한 중학교에서 레지던트 시험에 응시한 조민씨의 자료배정표 모집 인원이 총 2명인데, 조씨 홀로 지원  (0) 2022.01.14
개통령 강형욱이 새 대통령에게 식용견 금지 바란다 반려동물 대선 이슈 유기 개물림사고 많아 입마개 목줄 2M? 서로 생각 달라 규제 필요 동물학대 인식 부족 개 식용 문화 개선해야  (1) 2022.01.14
이수정 김건희 7시간 통화? 쥴리 시즌2 등장하는 꼴 수준 떨어지는 더불어민주당 어디에 유포될 것을 예견하고 준비한 대화가 아닌 사적대화 아닌가 쥴리설 해결 미끼?  (0) 2022.01.14
[정탐]尹의 병사 월급 200만원 공약, 정말 헛소리일까? 인상 배경? 사회인식 변화 인구절벽 등 이대남 목소리 상승 정치권 움직여 5조 천억원 비용 발생 월급 인상 후 식대·피복비 공제 방식 검토  (0) 2022.01.14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