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장혜영 “류호정과 선대위 투톱? 사실무근…沈, 사퇴할 분 아냐” 더불어민주당에 붙을 수도 없고 그렇다고 지지율이 오르는 것도 아닌데 가만히 있어봐야 꿔다논 처리 허경영 밑

시사窓/정치

by dobioi 2022. 1. 14. 17:03

본문

반응형

안타깝다. 지지율이 어떻게라도 나와야 여기붙든 저기붙든 말이라도 해볼 수 있을텐데, 그야말로 존폐 위기에 처해있다고 생각된다.

 

뭐가 문제일까? 계속 심상정이 있어서 그런 건 아닐까? 차라리 류호정으로 물갈이가 되엇다면 다음 기회에는 한번 기회가 있을지 모르겠지만, 지금은 잊혀져 가는 어르신이 되어버려, 정치적 이름값이 점점 퇴색되고 있는걸 어떻게든 연장해보려고 했으나, 국민들의 민심은 이미 팽한 상황이라 보여진다.

728x90

똑같은 얘기만을 하면 주구장창 하면 아, 그렇구나 할 지지자들이 남아있을까 싶었다. 아니나 다를까, 아무런 주목도 받지 못하고, 심지어 왜 나왔을까 싶은 허경영보다도 주목을 받지 못하니 말이다.

 

이젠 아무런 기회도 없어진 상황이다. 이러다가 류호정도 사라지지 않을까?

 

 

 

장혜영 “류호정과 선대위 투톱? 사실무근…沈, 사퇴할 분 아냐”

정의당 장혜영 정책위의장이 14일 선대위를 장 정책위의장, 류호정 의원 ‘투톱’ 체제로 꾸릴 가능성과 관련해 “사실무근에 가까운 것”이라고 말했다. 장 정책위의장은 이날 CBS…

www.donga.com

장혜영 “류호정과 선대위 투톱? 사실무근…沈, 사퇴할 분 아냐”
입력 | 2022-01-14 09:59:00

정의당 장혜영 정책위의장. 동아일보DB

SMALL


정의당 장혜영 정책위의장이 14일 선대위를 장 정책위의장, 류호정 의원 ‘투톱’ 체제로 꾸릴 가능성과 관련해 “사실무근에 가까운 것”이라고 말했다.

장 정책위의장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인터뷰에서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 칩거 전에 열린 선대본부장단 회의에서 관련 방안이) 논의된 바는 있다”면서도 “비중 있는 안으로 논의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장 정책위의장, 류 의원 투톱 체제로 가자는 제안이 오면 응할 생각이 있느냐는 물음엔 “그것은 후보께서 제안해 주시면 그때 생각해 봐야 될 것 같다”고 답했다.

그는 “(심 후보가) 정말 오랜만에 갖고 계시는 숙고의 시간”이라며 “이 시간에 뭔가 소음에 둘러싸이지 않도록 당의 책임 있는 많은 분들께서 배려해 주시면 좋겠다”고 밝혔다.


칩거 중인 심 후보가 사퇴할 가능성에 대해서는 “사견을 전제로 말씀을 드리면 심 후보님은 사퇴를 하시거나 이러실 분은 아니지 않을까라고 생각한다”며 “심 후보님께서는 끝을 보시는 타입”이라고 했다.


그는 이어 “(심 후보가) 여영국 대표와는 소통을 하고 계신 상태인 것으로 안다”며 “오늘 중 찾아뵐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전날 ‘설 연휴 이전 양자 TV토론’을 합의한 뒤 민주당 박주민 의원이 ‘4자 토론 제안이 들어와도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선 “대단히 동정과 시해라도 베푸는 것처럼 (한다)”며 “국민의 알권리를 제한하고 있다는 측면에서 완전히 몰각하고 계시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반응형

'시사窓 > 정치' 카테고리의 다른 글

[X파일]이재명 변호사비 대납 의혹 당사자 육성 첫 공개 故 이병철 씨가 남긴 관련 녹취록 공개 2021년 5월 1개, 6월 2개 이재명 변호사비 관련, 총 3개 대화록 입수  (0) 2022.01.15
대통령과 부총리가 시작한 관가 새 유행어 정의로운 전환 낯선 표현 등장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AI) 등 혁신 성장 분야와 미래차·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 산업 등 빅3 산업을 집중 육성  (0) 2022.01.14
장혜영 “류호정과 선대위 투톱? 사실무근…沈, 사퇴할 분 아냐” 더불어민주당에 붙을 수도 없고 그렇다고 지지율이 오르는 것도 아닌데 가만히 있어봐야 꿔다논 처리 허경영 밑  (0) 2022.01.14
법원, 코로나 방역패스 효력 일부 정지 교육시설, 상점, 마트, 식당, 카페, 영화관, 운동경기장, PC방 등 대부분의 일상 시설에 대한 방역패스 도입 효력을 멈춰달라며 소송 민중봉기맞을뻔  (0) 2022.01.14
고종이 성군으로 보일 지경 잘나가던 멀쩡한 나라를 조짐 개 거지 국가에 넘김 나라 넘기며 돈도 챙겨 줌 문재인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0) 2022.01.14
조국 딸 조민, 경상국립대병원 레지던트 추가모집 지원 서울 양천구 신정동의 한 중학교에서 레지던트 시험에 응시한 조민씨의 자료배정표 모집 인원이 총 2명인데, 조씨 홀로 지원  (0) 2022.01.14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