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이상한 분위기가 계속 흐르고 있는데, 그 중 하나의 열쇠가 깨졌다고 보여진다. 언제까지는 여성을 불공정하게 대우하던 시절이 있었던 것 같은데, 언제부터는 오히려 이상할 정도로 과하게 보호하거나 대우를 해주고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고 생각한다.

사회가 잘못 흐르고 있다는 느낌을 받을 정도였다고 생각된다. 물론 과거 현대화가 미진할 때, 가정내에서 여성의 위치가 낮았거나, 불합리한 상황이었지만, 현재는 그렇지 않고, 그럴 문제가 많이 개선되었다고 볼 수 있다.

 

 

남여 평등이 어느 정도 이뤄졌다고 볼 수 있다. 언론에서도 그렇게 느껴지고, 영화, 드라마, 여러 매체를 통해서도 남여 평등이 이미 이뤄졌음을 알 수 있는데, 법은 과거에 얽매여 있다고 볼 수 있다.

그걸 그나마 조금씩 바꿔나가고 있다는 것이 아닐까 생각된다.

자녀들이 많이 바뀐 세상에서 살아가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이게 좋을지 나쁠지는 몇 년 뒤, 몇 십년 뒤에 알 수 있을 것 같다.

 

https://www.donga.com/news/Politics/article/all/20210928/109453200/2

 

이준석-유승민, 경희대 총여학생회 폐지 환영 “여가부도 폐지해야”

국민의힘의 이준석 대표와 유승민 전 의원이 경희대학교 총여학생회 폐지를 환영하면서 여성가족부 폐지를 재차 주장했다. 이 대표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경희대 총여학생회 폐지 …

www.donga.com

이준석-유승민, 경희대 총여학생회 폐지 환영 “여가부도 폐지해야”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9-28 14:27:00

 


국민의힘의 이준석 대표와 유승민 전 의원이 경희대학교 총여학생회 폐지를 환영하면서 여성가족부 폐지를 재차 주장했다.

 


이 대표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경희대 총여학생회 폐지 관련 기사를 공유하며 “경희대학교에서 여성 학생들이 투표를 통해 총여학생회를 폐지했다. 조직이 수명을 다하고 비용만 나가는 상태가 되니 당연한 선택”이라 말했다.

이어 “여성들 스스로 여성을 위한 특별한 조직들이 이제 수명을 다했다는 판단을 내렸다. 민주적으로 압도적인 표 차로 낸 결론이라 의미가 있다. 이 건과 비슷하게 보편적인 여성들 간에도 여성가족부의 수명이 다했다는 인식에도 상당한 공감이 있다고 한다”라고 덧붙였다.

 


대선 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 역시 같은 기사를 공유하면서 “경희대학교 총여학생회가 63.45%의 찬성률로 34년 만에 폐지됐다. 여학생들만을 대상으로 한 투표 결과여서 더 시사하는 바가 크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수명을 다한 조직,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 기구는 당사자조차 거부하는 게 현실이다. 우리 사회에 이런 조직과 기구가 어디 이뿐이겠나? 제 기능과 역할을 못 하고 있는 여성가족부 또한 유승민이 대통령이 되면 반드시 폐지하겠다”고 공약했다.

앞서 27일 경희대 총학생회에 따르면 지난 23일부터 이날까지 닷새간 진행한 총여학생회 해산 결정 투표 결과, 찬성 2680표(63.45%)가 나와 총여학생회 폐지가 확정됐다.

투표 대상은 총여학생회 정회원인 여학생들이었으며, 총 유권자 8378명 중 4224명(50.42%)이 참여해 참여율 과반을 넘기면서 1987년 만들어진 경희대 총여학생회는 34년 만에 사라지게 됐다.

'시사窓 > 교육'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대 연구부정 논문 미성년 저자 절반은 ‘서울대 교수 자녀’ 전국 대학을 전수조사해야 옳다 정직성 문제 사회적 병폐 부정행위 엄정 징계 국가연구과제참여 제한 조치 강력 대책 필요  (0) 2021.10.14
언어학자 대선 토론 '나이가 몇이야?' 나오는 이유 '커피 나오셨습니다' 틀린 줄 알고도 써 나이 묻는 이유? 호칭 달라져 일상 권력관계 언어 반영 대권 노린다? 언론은 누구 편일까?  (0) 2021.10.08
이준석-유승민 경희대 총여학생회 폐지 환영 여가부 폐지해야 민주적 압도적 표 차 결론 의미 수명 다한 조직 도움 않되는 기구 당사자조차 거부 현실 찬성 2680표(63.45%) 34년만  (0) 2021.09.29
뭔가 수상한데…수험생 슬리퍼 뜯어보니 블루투스 휴대폰 인도 공립학교 교사 선발 시험 블루투스 이용 부정행위 발각 여러 차례 대규모 시험 부정행위 때문에 진통  (0) 2021.09.29
발 씻을 때 물만 뿌리나요? ‘이것’ 생기는 지름길 비누 이용하지 않고 물로만 발 씻을 경우 무좀이 생길 수 있어 주의 무좀 예방 ‘꼼꼼한 발 씻기’부터 시작  (0) 2021.09.24
유은혜 조민 입학 취소, 부산대 절차 하자 없는지 지켜볼것 교육정책 정치권 여론몰이 마녀사냥 휘둘리는 것? 부산대 당사자 소명 기회 보장 청문절차 포함한 절차 진행해야 할 것  (0) 2021.09.10

댓글을 달아 주세요